속보
VIP
통합검색

尹대통령, 공군1호기서 순방 동행 '임신중 기자' 격려

머니투데이
  • 타슈켄트(우즈베키스탄)=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219
  • 2024.06.13 22:08
  • 글자크기조절

[the300]

[타슈켄트(우즈베키스탄)=뉴시스] 조수정 기자 = 중앙아시아(투르크메니스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3국을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카자흐스탄 국빈 방문을 마치고 우즈베키스탄 출발에 앞서 공군 1호기에서 순방에 동행한 임신 중인 기자와 출입기자단 총간사를 기내 회의실로 초대해 환담을 나누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2024.06.13.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
중앙아시아를 국빈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동행 기자단 중 임신한 기자를 따로 챙기고 격려했다.

김수경 대통령실 대변인은 13일 오후(현지시간) 서면 브리핑에서 "윤 대통령은 임신한 기자와 출입기자단 총간사를 기내 회의실로 초대해 다과를 함께 하며 환담했다"고 밝혔다.


이날 카자흐스탄 국빈 방문을 마친 윤 대통령은 중앙아시아 3번째 국빈 방문지인 우즈베키스탄으로 출발하기 전 공군 1호기 기내에서 순방 기자단을 찾아 일일이 악수하며 인사를 나눴다. 기자단 인사 중 홍보수석으로부터 임신 중인 기자를 소개받은 윤 대통령은 "안 그래도 건강하게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지 궁금했다"며 안부를 챙겼다.

윤 대통령은 기자들과 인사를 나눈 뒤 임신한 기자와 출입기자단 총간사를 기내 회의실로 초대해 별도로 대화했다. 윤 대통령은 임신 중인 기자에게 "출장 중에 건강 관리 잘 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해당 기자는 지난달 '대통령실 출입기자단과의 만찬'에서 실효성 있는 저출생 대책의 필요성을 거론하면서 "뱃 속의 아기에게 동생을 만들어 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발언했고 당시 윤 대통령은 "정신이 번쩍 나네"라며 혁신적인 대책 마련을 약속한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렵게 우유팩 75% 재활용한 화장지…공공기관도 "안 사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