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데브시스터즈, 신작은 계획된 흥행 전망 "적극 매수 추천"-신한

머니투데이
  • 천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17 08:16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데브시스터즈
신한투자증권은 데브시스터즈 (53,100원 ▲2,200 +4.32%) 신작이 흥행할 전망이며 컴투스가 보유한 지분이 단기에 시장에 출회될 가능성도 낮다고 17일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8만8000원을 유지했다.

강석오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데브시스터즈는 '쿠키런:킹덤' 흥행 이후 2년 동안 신작 부재와 사업 확장으로 적자를 겪었다"며 "비주요 사업을 정리한 이후 올해 신규 선임된 경영진들은 다시 신작 개발에 집중하고 '쿠키런' IP(지식재산권)의 글로벌 인지도가 높아진 만큼 효율적인 자원 배분으로 이익률 개선을 이룰 것"이라고 내다봤다.


강 연구원은 "'쿠키런:모험의탑'은 연초 진행된 글로벌 CBT(비공개 베타 테스트)도 긍정적이었고 '쿠키런:킹덤'보다 더 많은 초기 유저와 높은 ARPPU(사용자 1인당 지출 비용)로 초기 하루 매출 8억원 이상의 성과를 기록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최근 주가에 노이즈로 작동한 오버행 이슈도 단기에 나타날 가능성이 낮다"며 "오는 26일 신작 '모험의탑' 기대감이 다시 부각될 시점이라며 섹터 내 최선호주로 꼽는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년째 "10만전자 간다"… 삼전 반등에도 '희망고문' 우려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