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시세 90% 최대 8년 산다" 수도권 3400가구 '든든전세주택' 우선 모집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18 11:00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김규철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장. 2024.6.3/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든든전세주택 매입 추진 물량/그래픽=이지혜
정부가 내년까지 시세 대비 90% 수준의 전세보증금으로 최대 8년간 거주할 수 있는 '든든전세주택' 2만5000가구를 푼다. 일단 오는 27일부터 순차적으로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이미 확보한 주택 약 3400가구를 모집한다.

국토교통부는 18일 입주자 부담이 덜한 전세로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장기간 거주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든든전세주택'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오는 27일부터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이미 확보한 주택 약 3400가구에 대해 순차적으로 입주자 모집 공고를 한다.

든든전세주택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수도권 내 연립·다세대·오피스텔 등을 매입해 푸는 공공임대주택이다. 주변 시세 대비 90% 수준의 전세보증금으로 최대 8년간 거주할 수 있다.

국토부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2년간 든든전세주택을 2만5000가구 공급할 계획이다. LH 든든전세주택은 3~4인가구가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전용면적 60~85㎡ 신축 주택 1만5000가구를 매입한다. 올해 5000가구, 내년 1만가구 물량이다.


HUG 든든전세주택은 집주인 대신 전세금을 돌려주고 경매 신청한 주택을 HUG가 직접 낙찰받아 총 1만가구를 매입하기로 했다. 올해 3500가구, 내년 6500가구다.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김규철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장. 2024.6.3/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김규철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장. 2024.6.3/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정부는 특히 HUG 든든전세주택이 임차인-HUG-주택시장 관리 측면에서 모두 상생할 수 있는 새로운 관점의 공공임대 유형이라고 강조했다. 임차인은 서울·수도권에서 안심하고 장기간 저렴하게 거주할 수 있고 HUG 입장에서도 추가 매입 비용 부담 없이 경매 낙찰을 통해 신속하게 주택 소유권을 확보할 수 있다. 새로운 임차인 전세금을 통해 자본·유동성 확보도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주택시장에서는 수도권에 안전한 비아파트 전세를 빠르게 공급해 전세금 미반환 우려에 따른 빌라 기피, 아파트 수요 쏠림 현상 등을 일부 완화할 수 있다.

입주자 모집공고는 매입이 끝난 주택에 대해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LH는 2021~2022년 한시 사업으로 추진했던 공공전세주택 잔여 물량을 든든전세주택으로 전환해 2860가구를 확보했다. 약 1600가구에 대해 27일부터 입주자 모집 공고를 한다. 하자보수가 필요한 나머지 물량 1200여가구는 하반기 중 추가 입주자 모집 공고를 시행할 예정이다.

HUG는 경매로 낙찰받은 주택에 대해 기존 거주자와의 퇴거협의, 주택 수선 등을 거쳐 다음달 24일부터 입주자 모집 공고를 진행할 계획이다. HUG에 따르면 지난달 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590가구가 경매로 낙찰됐다.

든든전세주택은 무주택자면 소득·자산과 무관하게 신청할 수 있다. LH는 신생아·다자녀 우선공급을 먼저 하고 잔여물량이 발생할 경우 추첨한다. HUG는 전체물량 추첨제로 진행된다.

김규철 국토부 주택토지실장은 "든든전세주택은 공공기관이 전세금을 받아 장기가 저렴하게 살 수 있는 비아파트를 직접 공급하는 것"이라며 "든든전세주택 공급이 확대되면 아파트 쏠림 현상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설 자료 보려고 머리 돌리지 않았다면…트럼프 피격 재구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