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고령화와 인구 감소 시대, 국가 역할은… 아산재단, 20일 심포지엄 개최

머니투데이
  • 정심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19 11:00
  • 글자크기조절
20일 아산사회복지재단 창립 47주년 기념으로 열리는 심포지엄 안내 포스터. /자료=아산재단
정몽준 아산사회복지재단 이사장. /사진=아산재단
고령화와 인구 감소에 따른 국가의 역할과 정책 활성화 방안 등을 모색하는 자리가 열린다.

아산사회복지재단(이사장 정몽준)은 오는 20일 오후 1시 45분 서울 종로구 아산정책연구원에서 학계 전문가들을 초청해 '인구 감소 시대의 사회복지와 공동체'를 주제로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2023년 아산재단의 학술연구 지원사업에 선정된 연구자 12명 중 연구 결과가 우수한 연구자 3명이 발표를 맡았다.

정창률 단국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는 '인구 감소 시대의 사회보험 재정 확보 방안'을 주제로 고령화와 인구 감소에 따른 국가의 역할과 사회보험에 대한 조세 지원의 필요성에 대해 발표한다.

김수한 고려대 사회학과 교수는 '인구 감소 시대 기업의 가족친화제도와 고령 가족 돌봄'을 주제로 가족 돌봄에 대한 기업들의 지원체계와 정책적 활성화 방안에 대해 발표한다.


20일 아산사회복지재단 창립 47주년 기념으로 열리는 심포지엄 안내 포스터. /자료=아산재단
20일 아산사회복지재단 창립 47주년 기념으로 열리는 심포지엄 안내 포스터. /자료=아산재단
유승현 서울대 보건학과 교수는 '대도시 1인 가구와 지역공동체 사례 탐색'을 주제로 빠르게 증가하는 1인 가구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활동하는 각 지역공동체의 특성과 정책적 시사점 등을 발표한다.

연구 결과 발표 후 이준영 서울시립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정소연 서울여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김형용 동국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남재욱 한국교원대 교육정책학과 교수가 토론자로 참석해 발표자들과 함께 토론한다. 좌장은 이봉주 서울대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맡는다.

올해로 창립 47주년을 맞는 아산재단은 지난 1979년부터 매년 우리 사회의 중요 현안에 관해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해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 350만원 상납, 배민만 돈 번다"…손에 쥐는 돈은 겨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