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경기도 침수 취약 지하차도 221곳...올해 자동 차단시설에 175억 투입

머니투데이
  • 경기=이민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19 11:09
  • 글자크기조절
지하차도 차단시설./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가 여름철 우기를 앞두고 지하차도 자동 진입차단시스템 설치를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9월부터 올해 초까지 지하차도 전수조사 결과 도내 303개 지하차도 가운데 221개에 자동 진입차단장치 설치 등 침수 상황을 고려한 추가 대책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도는 도로 바닥면으로부터 15cm 이상 침수가 됐거나 침수가 예상되는 경우 차량 진입을 즉시 통제하도록 하는 등 행동매뉴얼을 정비해 지난 4월15일 시군에 전파했다.

또한 최신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해 지하차도 침수 시 자동으로 진입이 차단되는 진입차단시스템을 2025년까지 221개 침수 피해가 우려되는 지하차도 전체에 설치할 계획이다.


자동차단시스템은 집중 호우 등으로 지하차도가 침수되는 경우 CCTV, 수위계 등 각종 센서를 통해 침수 여부가 자동 감지되고 즉시 도, 시군 재난안전상황실과 도로관리청 담당자에게 침수 정보가 통보돼 원격 또는 자동으로 진입차단시설 가동을 통해 인명 사고를 예방하는 시스템이다.

도는 올해 1차로 도비 175억원을 투입해 지하차도 77곳에 자동 진입차단시스템을 설치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지하차도마다 공무원, 경찰, 자율방재단 등으로 구성된 담당을 지정해 기상 특보 시 현장 배치와 순찰을 강화해 통제 기준에 달하는 침수가 발생했을 때 즉시 차량 진입을 통제하도록 대책을 수립했다.

추대운 도 자연재난과장은 "여름철 풍수해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강화된 지하차도 침수 피해 예방 대책을 마련했다"면서 "지하차도 침수 시 즉각적인 대응 체계를 통하여 인명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투자는 아직" 정기예금 돈 몰리는데…"3.5% 막차 떠났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