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정은, 푸틴에 풍산개 선물…고급차 아우루스 받고 답례

머니투데이
  • 한정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47
  • 2024.06.20 19:00
  • 글자크기조절

[the300]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0일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금수산영빈관 정원구역에서 시간을 함께 보내면서 친교를 두터이 했다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19일 평양을 방문한 블라디마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풍산개 한 쌍을 선물했다고 조선중앙TV가 20일 보도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쳐) 2024.06.20.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양을 방문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북한 최고 훈장인 '김일성 훈장'을 수여하고 풍산개 두 마리도 선물했다.

20일 로이터통신 등 외신이 조선중앙통신을 인용해 한 보도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지난 19일 푸틴 대통령에게 직접 김일성 훈장을 수여했다.


김 위원장은 "양국 관계 발전에 특별한 기여를 한 푸틴 대통령에게 우리 정부와 국민의 무한한 존경과 신뢰를 보여주는 증표"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일성 훈장은 1972년 김일성의 60번째 생일을 맞아 만들어진 것으로 외국인에게 준 사례는 찾아보기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 등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또 지난 19일 금수산영빈관 정원에서 풍산개 두 마리를 푸틴 대통령에게 선물했다. 푸틴 대통령은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문재인 전 대통령도 2018년 방북 당시 김 위원장으로부터 곰이와 송강이라는 이름의 풍산개 두 마리를 선물받았다.

[서울=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평양을 방문한 블라디마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19일 금수산 영빈관에서 푸틴 대통령이 김정은위원장에게 선물한 아우루스 차량을 서로 몰아보며 친교를 다졌다고 조선중앙TV가 20일 보도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쳐)
[서울=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평양을 방문한 블라디마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19일 금수산 영빈관에서 푸틴 대통령이 김정은위원장에게 선물한 아우루스 차량을 서로 몰아보며 친교를 다졌다고 조선중앙TV가 20일 보도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쳐)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0일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금수산영빈관 정원구역에서 시간을 함께 보내면서 친교를 두터이 했다고 전했다.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0일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금수산영빈관 정원구역에서 시간을 함께 보내면서 친교를 두터이 했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트럼프가 또 대통령?" 방산주 신고가… 이 호재 오래 갈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