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여성 보험에 진심"…한화손보, 올해 두 번째 배타적 사용권 획득

머니투데이
  • 배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21 15:47
  • 글자크기조절

유방암예후예측검사비 특약

한화손해보험은 '유방암예후예측검사비 특약'이 손해보험협회로부터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올해 들어 유방암(수용체 타입) 진단비와 출산장려 가임력 보존 서비스로 배타적사용권을 받은 이후 제3보험 영역에서 손보업계 최초로 6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받았다.


차병원과 협업해 기획한 이 특약은 유방암 환자의 유전자를 활용해 맞춤 치료와 재발여부 예측을 위한 검사비를 최초 1회에 한해 보장하는 게 주 내용이다. 암환자가 검사를 통해 항암치료가 필요하지 않다는 진단을 받을 경우, 부득이하게 항암치료를 받으며 발생할 수 있는 난임, 불임, 탈모, 우울증 등을 사전에 방지할 수 있다는 유용성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는 설명이다.

실손의료 보험에서 보장 하지 않는 영역을 새로 개척한 독창성과 암환자가 유전자 검사를 통해 자기 상황에 맞는 정확한 치료를 받음으로써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다는 진보성 측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해당 특약의 배타적 사용권은 승인일로부터 6개월간 적용된다. 한화손해보험은 오는 7월 출시하는 여성 건강보험 상품에 이 특약을 반영해 판매할 예정이다

앞서 한화손해보험은 한화손해보험은 올해 1월 '한화 시그니처 여성 건강보험 2.0'의 '유방암(수용체 타입) 진단비 특약과 출산장려 가임력 보존 서비스로 올해 첫 배타적 사용권(3개월)을 획득한 바 있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회사는 금융권 최초로 여성 전문 연구소인 라이프플러스 펨테크연구소를 마련하고 여성의 생애 주기에 적합한 서비스를 기획하는 등 소비자들의 연령대별 보장 요구를 반영한 특화 종합 보험 상품을 지속 개발하고 있다"면서 "여성의 삶의 질을 개선하며 고객 가치를 더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트럼프 유세현장 총격범 1명 사망…"암살시도 사건 조사 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