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같은 염색약인데" 약국 8천원, 다이소 5천원…약사회 맹공에 동성제약 '백기'

머니투데이
  • 박정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1,589
  • 2024.06.25 10:12
  • 글자크기조절
[제약특집]동성제약, 염모제 세븐에이트 무향료
동성제약이 염색약 '세븐에이트'의 다이소 유통 출하를 중단했다. 약사들이 '불매 운동'까지 거론하며 반발하자 '백기'를 든 것이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동성제약은 최근 대한약사회에 세븐에이트 다이소 유통 관련 사과와 함께 제품 출하 정지 등 후속 조치에 대해 회신했다.


동성제약은 지난해 초 다이소를 통해 자사의 염색약인 세븐에이트 제품의 유통을 시작했다. 동일 용량의 제품이 약국에서는 8000원, 다이소에는 5000원에 판매되는 등 가격 차이가 컸던 것으로 전해진다.

이를 두고 약사들 사이에서 "같은 제품을 약국보다 다이소에서 더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한다"며 불만이 쏟아졌다. 약사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세븐에이트의 반품을 진행하고 동성제약을 상대로 '불매 운동'을 벌이겠다는 주장까지 나왔다. 한 지역약사회는 공식적으로 "폭리를 취했다"며 해당 제품의 약국 유통 가격 인하를 요구하기도 했다.

대한약사회는 "다이소를 통해 유통된 제품이 약국과의 외형적 차이가 없어 구별하기 어렵다는 문제 제기가 약사 회원은 물론 소비자들로부터 있었다"며 "동성제약과 협의를 진행해 약국 이외의 유통제품에 대한 차별화를 통해 오해가 없도록 조치하겠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전했다.


동성제약 관계자는 "포장·용량 등 변경 사안을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렵게 우유팩 75% 재활용한 화장지…공공기관도 "안 사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