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경기도 파주 복합문화공간 '금촌 민·군복합커뮤니티센터' 7월 준공

머니투데이
  • 경기=이민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25 13:21
  • 글자크기조절
금촌 민군복합커뮤니티센터 조감도./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는 파주 금촌 도시재생사업 거점시설인 '금촌 민·군복합커뮤니티센터'가 다음달 준공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금촌 민·군복합커뮤니티센터를 조성해 인근 생활권 내 부족한 공공복지·문화인프라를 확충하고, 안전하고 쾌적한 거리 경관을 조성하기 위해 지역 특화상품을 활용한 가로환경·공원 정비사업을 함께 추진한다.


'금촌 민·군복합커뮤니티센터'는 파주시 금촌동 947-28번지에 위치하며, 지하 2층~지상 4층, 연 면적 5천652㎡ 규모다. 과거 금촌동 구도심에 위치했던 파주 등기소·법원 부지에 조성됐다.

관내 근무하는 군장병을 위한 휴식 공간뿐만 아니라 지역 특화상품을 홍보하고 전시하는 'DMZ야생화체험박물관', 청소년에게 놀이 및 휴식 공간을 제공하는 '청소년휴카페', '청년창업 지원센터', '아이사랑 놀이터' 등을 순차적으로 개소해 운영할 예정이다.

도는 원도심 지역 내 군장병, 청년, 아동 등 여러 계층이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복지서비스를 한 곳에서 제공함으로써 지역공동체 형성의 기반이 되는 복합문화공간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김동연 지사는 "균형 잡힌 재정비를 위해 1기 신도시 문제뿐 아니라 원도심 노후 주거지역에도 신경을 쓰겠다"고 밝히며 원도심 재생에 대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도는 도내 원도심 쇠퇴지역 활성화를 위해 시군,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협력해 정부 도시재생 공모사업에 지난해까지 전국 최다인 66곳이 선정되는 성과를 달성했고 경기도형 도시재생사업 20곳을 더해 86곳에서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년째 "10만전자 간다"… 삼전 반등에도 '희망고문' 우려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