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신설' 엔씨QA·엔씨IDS 대표에 김진섭·이재진씨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25 14:26
  • 글자크기조절
김진섭 엔씨큐에이 대표 내정자(왼쪽)와 이재진 엔씨아이디에스 대표 내정자. /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190,400원 ▼800 -0.42%)는 물적 분할로 신설 예정인 자회사 '엔씨큐에이'와 '엔씨아이디에스' 대표이사 후보로 김진섭 QA센터장(상무), 이재진 전 웅진씽크빅 (2,065원 ▲15 +0.73%) 대표를 각각 내정했다고 25일 밝혔다.

김 센터장은 1970년생으로 성균관대 수학과를 졸업하고 2003년 엔씨소프트에 입사했다. 이후 20여년 간 게임과 서비스 QA(품질보증) 업무를 담당해온 전문가로, 2018년부터 QA센터를 이끌었다.


이 내정자는 웅진그룹의 IT(정보기술) 사업 부문을 SI(시스템통합) 회사로 성장시키는 데 기여한 전문경영인이다. 1972년생으로 연세대 경제학과 학사, 정보대학원 석사를 거쳐 삼성물산·PwC컨설팅, 웅진그룹 CIO(최고정보책임자), 웅진 (1,162원 ▲15 +1.31%) 대표, 웅진씽크빅 대표를 역임했다.

두 사람의 신임 대표 내정자는 각사의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통해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엔씨소프트는 오는 8월 14일 임시 주주총회를 열어 회사 분할과 엔씨큐에이·엔씨아이디에스 설립을 확정하며, 분사된 신설 법인은 10월 1일부로 출범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설 자료 보려고 머리 돌리지 않았다면…트럼프 피격 재구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