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정은 러시아 방문 초읽기? 러 외무차관 "조건 갖춰지면 즉시"

머니투데이
  • 송지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25 14:30
  • 글자크기조절

푸틴 방북 당시 모스크바 초대…
"북·러 조약, 한국 겨냥한 것 아냐"

[평양=AP/뉴시스]안드레이 루덴코 러시아 외무차관이 필요조건이 갖춰지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러시아를 방문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푸틴(왼쪽) 대통령이 지난 19일 북한 평양의 김일성 광장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 참석해 김 위원장과 악수하는 모습. 2024.06.25.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19일 평양에서 정상회담을 가진 뒤 함께 미소를 짓고 있다. 사진은 크렘린궁 제공. /AP=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이 조만간 러시아 모스크바를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

2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안드레이 루덴코 러시아 외무차관은 이날 러시아 국영 리아노보스티통신(RIA)과의 인터뷰에서 "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은 필요한 모든 조건이 충족돼 문서에 서명할 기반이 마련됐을 때 즉시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루덴코 차관은 구체적인 시점을 언급하지 않았지만 "김 위원장은 러시아를 방문하도록 초청을 받은 상태"라며 "양측이 합의하면 우리는 김 위원장을 맞이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지난 19일 방북 기간 정상회담을 시작하며 "김 위원장의 이번 초청에 감사하다"며 "다음에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리기를 바란다"고 초청 의사를 밝힌 바 있다. 회담 뒤 언론 발표에서도 푸틴 대통령은 "모스크바에서 답방을 기다리겠다"고 재차 말했다.

전날 공개된 러시아 크렘린궁 누리집 전문에서도 푸틴 대통령은 북한 방문 당시 환대에 감사를 표했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 영토에서 당신은 언제나 환영받는 손님이라는 점을 기억하라"며 방러 초청 의사를 거듭 시사했다.


[평양=AP/뉴시스]안드레이 루덴코 러시아 외무차관이 필요조건이 갖춰지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러시아를 방문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푸틴(왼쪽) 대통령이 지난 19일 북한 평양의 김일성 광장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 참석해 김 위원장과 악수하는 모습. 2024.06.25.
[평양=AP/뉴시스]안드레이 루덴코 러시아 외무차관이 필요조건이 갖춰지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러시아를 방문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푸틴(왼쪽) 대통령이 지난 19일 북한 평양의 김일성 광장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 참석해 김 위원장과 악수하는 모습. 2024.06.25.
김 위원장이 조만간 모스크바 답방에 나서면 푸틴 대통령과 김 위원장의 네 번째 만남이 이뤄진다. 러시아와 북한 정상은 지난 2019년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처음 만났고 지난해 9월 러시아 아무르주 보스토니치 우주기지에서 두 번째 만남을 가졌다. 두 번째 만남에서 김 위원장의 방북 초청을 수락한 푸틴 대통령이 최근 북한을 국빈 방문하면서 세 번째 정상회담이 성사됐다.

한편 루덴코 차관은 러시아와 북한의 '포괄적인 전략적 동반자관계에 관한 조약'과 관련해 "한국이나 제3국을 겨냥한 것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푸틴 대통령은 방북 당시 김 위원장과 포괄적 전략동반자 조약을 맺고 유사시 즉시 상호 군사 지원을 제공하기로 결의했다. 김 위원장은 러시아와 동맹 수준으로 관계가 격상했다며 의미를 부여한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트럼프 유세현장 총격범 1명 사망…"암살시도 사건 조사 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