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차트] '배구 여제' 김연경, 여자부 연봉 1위…10억 넘는 남자부 1위는?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077
  • 2024.07.06 05:00
  • 글자크기조절

[편집자주] 잘 만든 차트 하나는 열 기사보다 낫습니다. 알차고 유익한 차트 뉴스, [더차트]입니다.

2024-2025 국내 프로배구 선수 연봉/그래픽=이지혜
'배구 여제' 김연경(흥국생명)이 강소휘(한국도로공사)와 함께 프로배구 2024-2025 시즌 여자부 연봉 1위에 오른 가운데, 남자부 1위는 4시즌 연속 한선수(대한항공)가 차지했다.

지난 1일 한국배구연맹(KOVO)이 공시한 자료에 따르면, 한선수는 연봉 7억5000만원·옵션 3억3000만원, 총액 10억8000만원으로 프로배구 남녀 통틀어 최고 몸값을 기록했다.


남자부 2위는 정지석(대한항공, 총액 9억2000만원, 연봉 7억원·옵션 2억2000만원)이었으며 3위는 이민규(OK금융그룹, 총액 9억800만원, 연봉 8억원·옵션 1억800만원)였다.

이어 현대캐피탈 허수봉과 한국전력 신영석이 각각 8억원(연봉 8억원)과 7억7700만원(연봉 6억원·옵션 1억7700만원)으로 4위와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여자부에서는 김연경과 강소휘가 나란히 연봉 5억원에 옵션 3억원, 총 8억원으로 공동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김연경은 3시즌 연속 여자부 최고 보수 선수 자리에 올랐다.


여자부 3위는 박정아(페퍼저축은행, 총액 7억7500만원, 연봉 4억7500만원·옵션 3억원), 4위는 IBK기업은행으로 이적한 이소영(총액 7억원, 연봉 4억5000만원·옵션 2억5000만원)이었다. 5위는 현대건설 양효진(총액 6억원, 연봉 4억원·옵션 2억원)이 차지했다.

2024-2025 시즌 남자부는 샐러리캡 41억5000만원과 옵션캡 16억6000만원, 총 58억1000만원의 보수가 적용된다. 여자부는 샐러리캡 20억원과 옵션캡 6억원, 승리 수당 3억원을 포함해 총 29억원의 보수가 적용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SK하이닉스, 앰코와 손잡는다..."HBM서 삼성 따돌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