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혼다코리아 '뉴어코드'(3490만~4190만원) 출시

머니투데이
  • 최인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2,732
  • 2010.10.26 09: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기존 2개 트림에서 3개 트림으로 늘려… '2.4리터 디럭스(3690만원)' 새로 출시

ⓒ홍봉진 기자
ⓒ홍봉진 기자
혼다코리아는 26일 서울 삼성동 'JBK 컨벤션홀'에서 신형 '어코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

신형 어코드의 주요한 변화 중 하나는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해 기존 2개 트림에서 3개 트림으로 확장, 고객의 제품 선택의 폭을 늘린 것이다. 새롭게 출시된 '어코드 2.4 디럭스'는 기존 2.4모델에 HID 헤드램프, ECM 룸 미러, 17인치 휠, 백업 센서 등 고급 편의사양을 대폭 강화, 상품 경쟁력이 향상됐다.

혼다코리아는 2.4모델에 대해선 기존보다 100만원 인하된 3490만원, 새로 추가된 2.4디럭스는 3690만원, 3.5리터 모델은 기존보다 100만원 인상된 4190만원에 각각 책정했다.

신형 어코드는 과감한 변화를 시도해 이전 모델보다 외관 디자인이 한층 고급스러워졌다. 기존의 프론트에서 리어로 이어지는 캐릭터 라인의 일체감을 살리면서 프론트 그릴과 범퍼 디자인을 업그레이드 했다. 또 그릴에 크롬을 추가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차량 내부는 대시보드 패널에 헤어라인 무늬를 적용했으며, 3.5 모델의 경우 스티어링 휠에 우드 장식을 더했다. 아울러 다양해지는 소비자들의 수요에 부합하기 위해 기본 블랙, 실버, 화이트, 진회색 외 브라운 계열의 컬러를 추가했다. 무채색 위주의 단조로움에 변화를 시도하여 개성에 맞는 컬러 선택이 가능하도록 한 것이 큰 특징이다.

혼다는 어코드 2.4 모델의 엔진부품을 개선하고 3.5 모델의 기어비 변경을 통해 2.4 모델은 11.1km/ℓ, 3.5 모델은 9.9km/ℓ로 연비를 향상시켰다. 특히, 고속주행 시 실제 주행 연비가 기존 모델보다 향상된 것이 특징이다.

정우영 혼다코리아 대표는 "글로벌 베스트셀링카이자 국내 수입차 대중화를 선도하는 신형 어코드를 소개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신형 어코드는 세심한 부분까지 업그레이드됐으며, 2.4 디럭스 모델을 추가해 다양한 고객의 수요를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어코드는 미국에서 생산된 최초의 일본차로 1976년에 출시된 이래 34여 년 동안 160개국에서 1750만대 이상 생산 및 판매됐으며, 혼다코리아가 2004년 5월 한국시장에 진출할 당시 처음 들여온 모델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불법파업과 전쟁' 尹대통령 "모든 행정력 동원, 끝까지 추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