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아차 4월 美판매 57%급증..뉴 쏘렌토 톱셀러

머니투데이
  • 뉴욕=강호병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04 04: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기아차 차트
기아차 (79,400원 상승2400 3.1%) 북미법인은 4월 미국시장서 4만7074대를 팔아 전년동기대비 증가율이 57%에 달했다고 3일(현지시간) 밝혔다. 미국시장 4월 판매량으로선 최대다.

2011년형 뉴 쏘렌토가 1만2001대로 가장 많이 팔렸다. 증가율은 41.4%다. 다음으론 소형차 소울로 전년동기대비 딱 2배인 1만459대가 판매됐다. 옵티마(K5)와 스포티지도 각각 6533대, 4738대가 팔려 판매량이 전년동기대비 2배가 넘었다. 포르테도 47% 늘어난 8535대가 판매됐다.

올 1~4월 기아차 미국시장 판매량은 15만1848대로 작년동기대비 42% 신장됐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