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文대통령 '픽'한 캐스퍼 사전판매 첫날 1.9만대 육박..흥행돌풍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9.15 10: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상보)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 집무실에서 ‘광주형 일자리’를 통해 처음으로 생산되는 현대차 경형 SUV ‘캐스퍼’ 차량 온라인 사전예약을 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2021.9.14/뉴스1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 집무실에서 ‘광주형 일자리’를 통해 처음으로 생산되는 현대차 경형 SUV ‘캐스퍼’ 차량 온라인 사전예약을 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2021.9.14/뉴스1
현대자동차가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경형 SUV(다목적스포츠차량) '캐스퍼(CASPER)'가 사전계약 첫날 판매량이 1만9000대에 육박하며 흥행 돌풍을 예고했다.

현대차 (209,000원 상승1000 0.5%)는 전용 온라인 웹사이트를 통해 진행한 캐스퍼의 사전판매 첫날(14일) 계약대수가 1만8940대를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캐스퍼 예약 대수는 역대 현대차 내연기관차 중 사전계약 최다 기록으로 2019년 11월 출시한 6세대 그랜저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의 1만7294대보다 1646대나 많은 수치다. 그룹 브랜드를 통틀어 사전계약 1위를 차지한 차량은 현대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2만3760대)다. 그 뒤를 기아 (84,100원 상승400 -0.5%) 4세대 카니발(2만3006대)과 첫 전용전기차 EV6(2만1016대), 4세대 쏘렌토(1만8941대) 등이 이었으며, 캐스퍼는 5위에 올랐다.

특히 문재인 대통령도 사전계약 첫날 직접 인터넷을 통해 캐스퍼를 예약해 화제가 됐다. 문 대통령은 '캐스퍼' 차량을 개인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구매했고, 퇴임 후에도 계속 사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청와대는 그간 문재인 정부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해온 상생형 지역일자리 정책의 성공적인 정착과 확산을 국민과 함께 응원하기 위한 것이라고 구입배경을 설명했다.
[서울=뉴시스] 박미소 기자 =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현대차의 신규 엔트리 SUV ‘캐스퍼(CASPER)’가 18,940대의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 대수를 기록했다. (14일 8시 30분부터 24시 기준) 현대차는 지난 14 일부터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100% 온라인으로만 캐스퍼의 얼리버드 예약을 진행했다. 사진은 캐스퍼 라이프스타일 이미지. (사진=현대차 제공) 2021.09.15.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미소 기자 =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현대차의 신규 엔트리 SUV ‘캐스퍼(CASPER)’가 18,940대의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 대수를 기록했다. (14일 8시 30분부터 24시 기준) 현대차는 지난 14 일부터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100% 온라인으로만 캐스퍼의 얼리버드 예약을 진행했다. 사진은 캐스퍼 라이프스타일 이미지. (사진=현대차 제공) 2021.09.15. *재판매 및 DB 금지
실제 캐스퍼는 '반값 연봉'을 내세운 '광주형 일자리'의 첫 적용모델인 광주글로벌모터스(GGM)가 현대차의 위탁을 받아 생산한 첫 차량이다. GGM은 올 연말까지 4개월간 1만2000대의 캐스퍼를 생산하고, 내년부터는 7만대 이상 양산을 목표로 했지만 초반부터 인기가 폭발하면서 수요를 맞추기가 어려워졌다. GGM자동차공장은 연 10만대 생산규모를 갖췄고, 향후 증설을 통해 20만대까지 생산이 가능하다.

현대차 관계자는 "새로운 차급 캐스퍼가 얼리버드(사전) 예약 첫날부터 고객에게 폭발적인 반응을 얻을 수 있었던 것은 경제성에 더해 디자인과 안전성, 공간성까지 갖춘 다재다능한 상품성 때문"이라며 "한국 자동차 브랜드 최초로 진행한 D2C(고객 직접 판매) 방식으로 구매 편의성을 제공한 것도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캐스퍼는 개성을 살린 내·외장 디자인과 컬러, 용도에 따라 실내 공간 조절이 가능한 시트,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과 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 기본 적용, 운전자 중심의 편의 사양 탑재 등이 특징이다. 경형 최초로 전 트림에 지능형 안전기술인 △전방 충돌방지 보조(차량·보행자·자전거 탑승자)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전방차량 출발 알림 등을 기본 적용해 동급 최대 안전성과 편의성을 확보했다. 특히 세계 최초로 운전석 시트가 완전히 접히는 풀 폴딩(Full-folding) 시트를 적용해 실내 공간 활용성을 확장했다.

캐스퍼 판매는 기존 영업망이 아닌 별도의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에서 진행된다. 본격적인 D2C는 오는 29일 디지털 프리미어와 함께 시작될 예정이다. 기존 오프라인 사전계약과 동일하게 고객이 직접 사양을 선택하고 예약금을 결제하면 된다. 판매가격은 기본 모델 △스마트 1385만원 △모던 1590만원 △인스퍼레이션 1870만원이다. 캐스퍼 액티브(터보모델) 선택 시 △스마트·모던 95만원 △인스퍼레이션 90만원이 추가된다.

한편 현대차는 캐스퍼 사전계약에 맞춰 한국판 타임스퀘어로 불리는 삼성역 코엑스 'K-POP 스퀘어 전광판'을 통해 캐스퍼의 다양한 모습을 3D(차원) 광고로 상영한다. 초대형 화면을 통해 캐스퍼가 매직 스페이스를 주행하고 가상 전시공간에서 360도 회전하는 장면 등을 입체적으로 보여주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해당 영상은 현대차 유튜브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서울=뉴시스] 박미소 기자 =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현대차의 신규 엔트리 SUV ‘캐스퍼(CASPER)’가 18,940대의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 대수를 기록했다. (14일 8시 30분부터 24시 기준) 현대차는 지난 14 일부터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100% 온라인으로만 캐스퍼의 얼리버드 예약을 진행했다. 사진은 서울 강남구 삼성역 영동대로 K-POP 스퀘어에 상영되는 캐스퍼 3D 옥외광고. (사진=현대차 제공) 2021.09.15.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미소 기자 =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현대차의 신규 엔트리 SUV ‘캐스퍼(CASPER)’가 18,940대의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 대수를 기록했다. (14일 8시 30분부터 24시 기준) 현대차는 지난 14 일부터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100% 온라인으로만 캐스퍼의 얼리버드 예약을 진행했다. 사진은 서울 강남구 삼성역 영동대로 K-POP 스퀘어에 상영되는 캐스퍼 3D 옥외광고. (사진=현대차 제공) 2021.09.15. *재판매 및 DB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 "위기극복 넘어선 회복·재건…우리는 분명 해낼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