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최초 리모델링 추진단지 '철산한신' 아파트, 건축심의 통과

머니투데이 김평화 기자 |입력 : 2024.06.21 14:46 |조회 : 5959
이기사주소: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4062114175048119
image
광명 철산한신 아파트 전경/사진제공=쌍용건설
경기도 광명시 최초 리모델링 추진단지인 철산한신아파트가 건축심의를 통과하며 사업 속도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쌍용건설·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은 지난 11일 광명시 최초로 건축위원회 심의를 통과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4월 광명시 건축위원회 심의에서 기술적 검토 보완을 이유로 재검토를 통보받았으나 이후 광명 철산한신아파트 리모델링 주택조합의 신속한 대응을 통해 1년 만에 건축심의가 통과됐다.

조합은 건축심의가 통과됨에 따라 7월 도시계획심의 완료 후 권리변동 계획 수립과 승인을 위한 총회를 개최하고 10월 이후부터는 사업계획승인 신청을 위한 동의서 75% 확보에 나선다. 2025년에는 사업계획 승인과 이주를 실시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1992년 준공된 철산한신아파트는 지하 1층~25층, 12개 동 1568가구 규모로 용적률이 294%로 높아 리모델링이 유리한 단지이다.

조합은 2021년 3월 시공사 선정총회를 통해 쌍용건설·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최고 층수와 동수는 변함없이 수평증축 리모델링 방식을 통해 235가구가 늘어난 1803가구로 재탄생된다. 추가로 늘어나는 가구는 일반분양을 통해 조합원 분담금을 줄이는 데 활용될 계획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정비사업은 속도전인 만큼 광명 철산한신아파트의 빠른 사업 추진을 위해 조합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