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53.24 662.53 1167.60
보합 7.45 보합 6.81 ▲3.1
-0.34% -1.02% +0.27%

폭발위험 전자담배·보조배터리… 리콜제품은?

산업부 국표원, 충전·사용 도중 화재 위험 있는 배터리 내장형 제품 4개 리콜 조치

머니투데이    세종=박경담 기자|입력 : 2019/10/22 11:00
  • 0%
  • 0%
  • 폭발위험 전자담배·보조배터리… 리콜제품은?

산업부 국표원, 충전·사용 도중 화재 위험 있는 배터리 내장형 제품 4개 리콜 조치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22일 충전·사용 도중 화재 위험이 있는 전자담배 1개, 보조배터리 1개, 직류전원장치 2개 등 총 4개 모델에 대해 리콜 명령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국표원은 지난 6월부터 3개월 동안 전자담배, 보조배터리, 전기충전기 등 관련 제품 366개 모델에 대해 안전성 조사를 실시했다. 배터리 내장형 제품에서 충전 중 발화, 사용 중 화재 사고가 발생하면서다.
리콜 대상 제품은 국표원 안전성 시험인 외부단락(합선) 및 과충전 시험 도중 발화하는 등 안전기준에 부적합했다. 보조배터리는 휴먼웍스가 생산한 모델명 ‘XB-902’, 전자담배는 명운이지팜에서 생산한 모델명 ‘502325’ 제품이다. 모두 사용 중 화재·폭발 위험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국표원은 배터리 내장 제품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강화해왔다.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제품 적발률은 2017년 6.3%에서 올해 0.7%로 떨어졌다. 국표원은 지난 7월에도 안전성 시험을 통과하지 못한 전동킥보드를 리콜 명령했다.
국표원 관계자는 "리콜 명령을 내린 4개 모델은 시중판매를 원천 차단하기 위해 제품안전정보센터 및 행복드림에 공개하고 국제공조의 일환으로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글로벌리콜센터에도 등록했다"며 "리콜제품이 시중에서 유통되지 않도록 지속 감시·조치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