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68.15 644.44 1172.30
▼2.1 ▲0.99 ▲0.6
-0.10% +0.15% +0.05%

'프리미어12' 한국, 5회까지 대만에 3실점 '고전'

머니투데이    이민하 기자|입력 : 2019/11/12 21:13
  • 0%
  • 0%
  • '프리미어12' 한국, 5회까지 대만에 3실점 '고전'


한국 야구 대표팀이 대만에 주도권을 빼앗긴 채 추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12일 오후 7시 일본 지바 조조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 12' 슈퍼라운드 2차전 한국과 대만 경기에서 대표팀은 5회말 현재 0-3으로 끌려가고 있다.
대표팀 에이스 김광현이 선발투수로 나섰지만, 2회초 2사 1루 상황에서 대만 가오위지에의 적시 2루타를 허용하면서 실점했다. 이어 후친롱에게 좌전 적시타까지 맞으면서 2점을 내줬다. 이번 대회에서 대표팀이 먼저 점수를 내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김광현은 불안한 제구를 보이면서 하위 타선 6번부터 9번 타순을 상대로 5안타를 허용했다.
4회초 1사 2루의 상황에서 왕셩웨이의 적시타로 2루주자 린리가 홈으로 들어오면서 점수를 다시 빼앗겼다. 김광현은 3과 1/3이닝 동안 8피안타 3탈삼진 3실점으로 부진 끝에 조기 교체됐고 마운드는 하재훈이 이어 맡았다. 하재훈은 추가 실점 없이 마운드를 지켜냈다.
대표팀은 지난 4경기에서 단 2실점만 기록하는 등 뛰어난 수비 능력을 보여줬지만, 이날 마운드를 책임진 김광현이 초반 난조를 보이면서 주도권을 내줬다.
프리미어 12는 세계 랭킹 상위 12개국이 참가하는 야구 대항전이다. 2015년 11월 열린 첫 대회는 일본과 대만이 공동 개최했다. 한국 대표팀은 초대 대회 우승을 거머쥐었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