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95.50 681.66 1198.70
보합 14.84 보합 3.12 ▲9.4
-0.67% -0.46% +0.79%

'우한폐렴' 사망자 절반은 80대…여성보다 남성 많아

중국 국가보건위원회 발표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0/01/23 19:00
  • 0%
  • 0%
  • '우한폐렴' 사망자 절반은 80대…여성보다 남성 많아

중국 국가보건위원회 발표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신종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우한폐렴' 사망자들의 대부분이 지병이 있는 80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중국 국가보건위원회는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희생자들의 나이와 성별, 건강상 특징 등을 공개했다. 위원회는 23일 0시 기준으로 17건의 사망을 포함한 총 571건의 확진사례가 접수됐다면서 이외에 393건의 의심사례도 보고됐다고 덧붙였다.

보고에 따르면 17명 사망자들 중 절반에 약간 못미치는 8명이 80대였으며 남성이 13명이었다. 89세의 두 남성이 최고령자였고 48세의 여성이 최연소자였다.

60대 5명, 70대 2명, 50대 1명, 40대 1명이었고, 30대 이하 사망자는 아직 없었다. 대부분이 60~80대의 노년층에서 발생했음을 알 수 있다. 48세 여성은 이전에 당뇨병과 뇌경색 병력이 있었다. 질병 발생은 25개 성에 분포되어 있지만 사망자들은 모두 우한시가 위치한 후베이성에서 나왔다.

대부분 고령자인 사망자들은 간경변, 고혈압, 당뇨병, 파킨슨병 등 기저 질환을 갖고 있었다. 위원회에 따르면 이들 가운데 세명은 입원 당시 열이 없었지만 대부분은 열과 기침 등의 증세로 병원을 찾았다.

중국 당국은 현재 5897명이 (이들과) 밀접 접촉해 추적되었다면서, 969명은 의료 관찰에서 풀려났으며, 4928명이 여전히 의료 관찰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T 초성퀴즈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