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180.67 1027.22 1119.30
▲3.15 ▲1.51 ▲2
+0.10% +0.15% +0.18%

'라스' 오현경, 과거 황정민도 사로잡은 미모…"당시 라이벌은 장윤정"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1/03/03 23:22
  • 0%
  • 0%
  • '라스' 오현경, 과거 황정민도 사로잡은 미모…"당시 라이벌은 장윤정"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라스' 오현경이 고교 시절 라이벌로 장윤정을 꼽았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오현경과 가수 출신 사업가 임상아가 동반 출연했다. 고등학교 후배라는 임상아는 오현경에 대해 "감히 쳐다볼 수 있는 선배가 아니었다"라며 그의 인기를 언급했다.

이내 스튜디오에서는 오현경의 과거 사진이 공개됐다. MC들은 "이 정도면 남학생들이 가만히 두지 않았을 것 같다"라며 미모가 남다르다고 입을 모았다. 유명한 남자 배우가 오현경을 짝사랑 했다는 말도 나왔다.

이에 오현경은 배우 황정민이 그 주인공이라고 밝혔다. 오현경은 "세월이 흘러 황정민 부부를 만났는데 (황정민의) 아내가 '우리 남편이 좋아했었다' 하더라"라고 솔직히 전했다.

MC들은 당시 라이벌은 없었냐는 질문을 던졌다. 오현경은 "어느 날 갑자기 생겼다. 미스코리아 장윤정"이라고 털어놨다.

그는 장윤정에 대해 "미스코리아 2년 선배다. 대구에서 진이 됐고 앞으로 활동을 해야 하니까 저희 학교로 전학을 온 거다. 같은 학교에 같은 반이었다. 미스코리아 전학 소식에 학교가 얼마나 난리가 났겠냐"라고 회상했다.

오현경은 이어 "첫 만남은 어땠냐"라는 물음에 "여자들은 학교에 화장 안 하고 민낯으로 오지 않냐. 그래서 장윤정을 보고 '해볼 만한데?' 했었다"라고 대답하며 폭소했다.

옆에 있던 임상아는 오현경에 대해 "당시 정말 예뻤다. 학교에서 보면 '저 언니가 오현경 언니래' 이랬다. 지나가는데 막 빛이 났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