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202.32 1031.14 1150.30
보합 40.33 보합 12.99 ▲3.8
-1.24% -1.24% +0.33%

금산군, 과수화상병 유입 방지 현장 예찰 실시

관내 사과·배 등 과수원 의심주 간이진단 등 진행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1/06/17 15:18
  • 0%
  • 0%
  • 금산군, 과수화상병 유입 방지 현장 예찰 실시

관내 사과·배 등 과수원 의심주 간이진단 등 진행

(금산=뉴스1) 백운석 기자 = 충남 금산군은 과수화상병에 대한 선제 대응을 위해 지난 9일부터 16일까지 관내 43ha·107 농가를 대상으로 현장 정밀 예찰을 실시했다.

이번 예찰은 적과 작업과 봉지씌우기·도장지 제거 등 본격적인 농작업 시기를 맞아 추진됐다.

농업기술센터 전 직원은 예찰기간 동안 관내 과수원을 찾아 육안으로 살피고 의심주에 대한 간이진단 등을 진행했다.

과수화상병은 사과·배·모과나무 등 장미과 과수에 발병하며, 잎과 과일이 화상을 입은 것처럼 붉어지면서 말라 죽는다. 마땅한 치료제가 없어 발생하면 확산 속도가 빨라 예방만이 유일한 해결책으로 알려졌다.

또 식물방역법상 국가검역병으로 지정돼 100그루 이상 과원에 과수화상병이 6그루 이상 발생하거나, 100그루 이하 과원에 5% 이상 발생 때 매몰해야 한다.

금산군 관계자는 “과수화상병 예방을 위해 균 증식이 활발해지는 봄부터 여름까지 예방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며 “각 농가에서도 농작업 도구의 철저한 소독 등 농가 실천사항을 준수하고 의심주를 신고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한편, 군은 과수농가 동계방제를 위해 지난 3월 약제를 관내 사과·배 재배 107 농가에 배부하고 약제 살포 현장지도를 실시하는 등 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