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162.65 969.52 1125.60
▲15.28 ▲2.32 ▲3
+0.49% +0.24% +0.27%

기후위기대응 지방정부協, 日 오염수방류 반대 성명서 발표

41개 지자체 “방류 철회, 국제재판소 제소” 요구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1/04/20 18:30 
  • 0%
  • 0%
  • 기후위기대응 지방정부協, 日 오염수방류 반대 성명서 발표

(고양=뉴스1) 박대준 기자

(고양=뉴스1) 박대준 기자 = 경기 고양시를 비롯 전국 41개 지자체가 참여하고 있는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전환 지방정부협의회’(회장 이재준 고양시장·이하 지방정부협의회)가 20일 일본 정부의 방사성 오염수 방류 결정에 대해 심각한 유감을 표명하며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날 지방정부협의회는 일본의 무책임한 방사성 오염수 방류 결정에 41개 회원 지자체가 공동 대응키로 의견을 모았다.

지방정부협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원전 사고가 인류를 위협하는 심각한 재앙이며, 원전에서 발생하는 사용 후 핵연료의 위험성에서 벗어날 수 없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했고, 원전은 기후위기 대응과 탄소중립의 대안이 될 수 없다”고 비난했다.

지방정부협의회가 일본 정부에 요구한 핵심 내용은 Δ방사성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 즉각 철회 및 국제사회와 협의 Δ후쿠시마 사고 이후 발생한 폐기물의 처리 과정과 안전성 확보에 대한 정보 공개 및 대책 마련 등이다.

대한민국 정부에 대해서는 국제해양법재판소에 잠정조치 청구와 국제법적 제소 검토에 대한 진행 사항과 결과를 국민들에게 투명하게 밝히고, 이번 결정이 철회되도록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을 요구했다.

이재준 협의회 회장은 “오랜 기간 축적된 원전 오염수 방류로 인한 인접 국가 국민의 건강과 안전 그리고 환경에 미칠 영향은 상상이상일 것”이라며, “지방정부 차원에서 일본정부의 일방적 방사성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 문제를 국제사회에 강력 제기하고 방류 결정의 즉각 철회를 관철하기 위해 지방정부협의회 회원도시(41개 지자체)와 공동 대응 체계를 구축해 강력히 대응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