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297.98 1015.93 1129.10
▲11.88 ▲3.31 ▼5.8
+0.36% +0.33% -0.51%

조희연 "공수처 수사에 적극 협조할 것"

공수처, 오전부터 서울시교육청 압수수색 진행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1/05/18 12:42 
  • 0%
  • 0%
  • 조희연 "공수처 수사에 적극 협조할 것"

(서울=뉴스1) 정지형 기자 =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서울시교육청을 압수수색하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교육청이 수사에 적극 협조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18일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명의로 입장문을 내고 "공수처 수사에 적극 협조할 것"이라며 "공수처가 진영 논리에 휘둘리지 않고 법에 근거한 판단을 내릴 것이라 믿는다"고 밝혔다.

공수처 수사2부는 이날 오전 9시29분께부터 서울시교육청 교육감실과 정책안전기획관실 등에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수사관 20여명이 조를 나눠 각각 압수수색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 교육감은 지난 13일~14일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교육감협) 총회 참석차 광주로 내려간 이후 계속 출근하지 않고 있다.

전날(17일)부터 이날도 5·18 민주화운동 행사 등에 참석하기 위해 광주에 머물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감사원 감사 결과 조 교육감은 지난 2018년 말 중등교원 특별채용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해직교사 4명 등 5명을 사전에 내정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감사원은 또 당시 비서실장이었던 한모 현 정책안전기획관이 특별채용 심사위원 5명 모두를 개인적으로나 업무상으로 인연이 있는 사람들로 선정해 심사의 공정성을 훼손했다고 봤다.

앞서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지난 4일 감사원이 조 교육감을 국가공무원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 사건을 공수처로 이첩했다.

공수처는 경찰에서 사건을 넘겨받으며 조 교육감에게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를 적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