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236.86 1035.68 1154.60
보합 4.33 보합 10.87 ▲4.5
+0.13% -1.04% +0.39%

박훈 "송중기, 속정 있는 친구" 미담 공개…'태양의 후예' 인연 [RE:TV]

'옥탑방의 문제아들' 15일 방송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 |입력 : 2021/06/16 05:34 
  • 0%
  • 0%
  • 박훈 "송중기, 속정 있는 친구" 미담 공개…'태양의 후예' 인연 [RE:TV]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옥탑방의 문제아들' 배우 박훈이 송중기의 훈훈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이하 '옥문아들')에서는 영화 '미드나이트'의 주역 진기주, 위하준, 박훈이 출연해 퀴즈에 도전했다.

이날 남다른 입담으로 유쾌함 가득한 반전 매력을 발산한 박훈은 28살에 연극으로 데뷔한 이후, 35살에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방송계에 입문하며 다소 늦게 데뷔했다고 밝혔다. 수많은 아르바이트 생활을 하다 연극을 하며 지인들의 집에서 더부살이했다고.

이어 데뷔작인 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통해 만났던 송중기와의 따뜻한 일화를 전했다. '태양의 후예' 촬영 당시 고향인 강원도 태백에 위치한 촬영장에 집에서 출퇴근했던 박훈은 "형 집에서 샤워해도 되냐"고 묻는 송중기에 당황했던 때를 떠올렸다. 박훈은 송중기가 다른 사우나를 놔두고 굳이 자신의 집을 방문하자 "물값을 많이 아끼는 아이인가?"라는 엉뚱한 생각을 하기도 했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박훈은 송중기가 어머니와도 스스럼없이 인사하며 아들보다 싹싹하게 행동했다고 전하며 "지나고 나서 생각해보니 어렵게 배우 생활을 시작한 것을 알고, 마음을 써준 것 같다"고 전했다. '태양의 후예'가 끝난 뒤에 송중기가 어머니에게 따로 과일 등 선물을 챙기기도 했던 것.

박훈은 송중기의 행동에 "속정이 있는 친구인 것 같다. 정말 고마웠다"며 다시 한번 고마움을 전했다.

더불어 박훈은 연극배우 시절, 뿌듯하게 연극 팸플릿을 아버지께 전달했지만 퉁명스럽게 대꾸하며 화를 냈던 아버지의 모습을 전했다. 그러나 이후 아버지께서는 팸플릿을 보며 홀로 우셨다고. 박훈은 "활동명이 형 이름이다"라며 일찍 하늘로 떠난 형을 기억하기 위해 본명인 박원희를 대신해 형의 이름을 예명으로 사용하고 있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박훈은 "둘째 아들 얼굴에 첫째 아들 이름이 있으니 감상적이셨던 것 같다"라며 앞으로 가족들에게 웃을 일만 만들어주겠다고 전하는 모습으로 감동을 안겼다.

한편,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 5명의 문제아들이 '집단 지성의 힘'으로 상식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화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