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84.61 656.05 1214.90
▼19 ▼0.9 ▲4.6
-0.90% -0.14% +0.38%

[광화문이코실]EP30.군대가 없어지자 강원도 주민들이 화났다?

머니투데이|입력 : 2019.12.20
  • 0%
  • 0%

#광화문이코실 #국방개혁 #군부대해체

국방력은 점점 약해지고, 군대 갈 '사람'은 줄어들고 있다.

지난 11월, 정부가 국방개혁 2.0 정책 추진 현황을 발표하면서 올해 이미 2만 명 규모의 병력을 감축했고 추가적으로 2022년까지 9만9000명을 줄여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통계청의 장래인구추계에 따르면 주요 병역 자원 대상인 19~21세의 남성 인구는 2020년 97만1701명에서 2050년에는 54만1012명으로 절반 수준까지 급감하게 된다.

인구 절벽 상황에서 덩달아 급감하게 될 병역 자원을 생각한다면 국방 개혁과 병력 감축은 필연적 과제다.

하지만 군부대가 주로 밀집해있는 강원도 내 주민들은 청와대 인근까지 찾아가 '군부대 해체'를 반대하며 대규모 시위까지 벌였다. 주민들은 군부대 해체가 자신들의 생계를 위협하고, 심지어는 지역 경제 전체가 큰 충격에 빠질 것이라고 말한다.

과연 축소되는 군부대에 강원도 내 접경 지역 주민들이 이렇게까지 화를 내는 이유와 해결책은 무엇일까? 자세한 내용은 [광화문이코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MT 초성퀴즈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