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210.34 684.78 1189.30
▲1.46 ▲1.86 ▼0.2
+0.07% +0.27% -0.02%

[먼저타봤죠] "운전자 아니고 관리자"…GV80 타보니

머니투데이|입력 : 2020.01.16
  • 0%
  • 0%

지난 15일 정식 출시된 현대자동차그룹 제네시스의 첫 SUV(다목적스포츠차량) 'GV80' 시승을 진행했다.

실내는 '고급스러움'을 지향하는 모습이 그대로 반영됐다. 세계 최초로 탑재했다는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기술'은 도로 상황에 따라 체감한 정도가 달랐다. 깨끗한 고속도로 위에서는 차량 속도가 130km/h 안팎을 오갈 때도 정숙함이 그대로 이어졌다.

직렬 6기통 디젤 엔진을 장착한 'GV80'의 최고출력은 278마력, 최대토크 60.0㎏·m다. 복합 연비는 11.8㎞/ℓ(5인승 후륜 구동 19인치 타이어 기준)였다. 시승 후 파악한 연비도 비슷한 수준이었다.

관심을 모은 자율주행 성능은 고속도로 주행 상황에서 제 역할을 톡톡히 했다. 해당 기능을 켜고 안정적인 직선 도로에선 달리니 관리자처럼 운전대에 가끔 손을 올리며 차량 상태를 점검하기만 하면 됐다.

'GV80' 3.0 디젤 모델의 시작가격은 6580만원으로 책정됐다. 제네시스 측은 몇 가지 트림을 내놓는 대신 옵션 선택을 다양화하면서 10만4000가지의 차량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영상 촬영 : 이건희 기자
영상 편집 : 김소정 인턴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MT 초성퀴즈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