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53.12 820.87 1140.10
▲6.38 ▼1.38 ▼1.9
+0.27% -0.17% -0.17%

'고 김광석 신곡' 작업하는 정재일 "두 개 버전 만들까 생각"

머니투데이|입력 : 2015.09.03
  • 0%
  • 0%

가수 정재일이 고 김광석의 신곡을 다듬는다. 김광석의 미완성곡에 누리꾼들 공모를 거쳐 가사가 붙으면 정재일이 이를 편곡, 연주할 예정이다.

세상을 떠난 지 19년이 지난 '가객(歌客)' 김광석의 신곡을 발표하는 프로젝트는 SK텔레콤이 '연결'을 키워드로 한 캠페인의 하나로 진행한다. 정재일을 비롯해 가수 성시경, 심현보, 박학기 등이 참여한다.

정재일은 2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연결의 신곡발표' 제작발표회에서 "편곡은 계속해서 바뀔 것이고 가사 내용에 따라서도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김광석 선배님의 곡, 하면 기타가 떠오르기 마련"이라며 "기타도 생각하고 있고 개인적으로는 두 가지를 만들어볼까 하는 생각도 한다"고 욕심을 냈다.

김광석의 신곡은 아직 성시경의 가이드 보컬 단계에 있다. 오는 8일부터 '연결의 신곡발표'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가사를 지을 수 있으며 이 가운데 하나가 선정된다. 이후 심현보의 손길을 거쳐 다듬어진 가사가 나오면 정재일의 편곡 작업이 시작된다. 노래는 성시경이 맡았다.

최종완성된 곡은 오는 10월 쇼케이스를 통해 공개된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