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뉴스

  • 증권
  • 부동산
  • 오피니언
  • 포토/영상
통합검색
정치
정책
증권
금융
산업
ITㆍ과학
중기
부동산
국제
사회
생활문화
연예
스포츠
스페셜
전체
  • 머니투데이를 네이버 뉴스스탠드 마이뉴스로 만나세요

[단독]최윤영 아나, MBC사직 "이유는…"

머니투데이 김현록 기자 |입력 : 2012.08.13 16:56|조회 : 80673
기사공유
MT단독
[단독]최윤영 아나, MBC사직 "이유는…"


MBC 최윤영 아나운서가 방송인에서 한 아이의 어머니로 돌아간다.

13일 방송 관계자들에 따르면 최윤영 아나운서는 이날 MBC 아나운서국에 사직서를 제출했다. 2004년 결혼 후 2009년 딸 장서연 양을 얻은 최윤영 아나운서는 어머니로서의 역할에 충실하기 위해 고심 끝에 이날 사표를 썼다.

최 아나운서는 스타뉴스와의 통화에서 "MBC의 상황이나 프리랜서 선언 등과는 전혀 상관이 없는 결정"이라며 "오랜 고민 끝에 MBC를 떠난다. 유난히, 오로지 엄마를 필요로 하는 아이와 함께 있기로 했다"고 전했다.

최 아나운서는 "방송을 너무나 사랑하고 천직으로 생각하는 만큼 고민도 깊었다"며 "자녀가 없는 분들은 '왜 그러냐'는 반응이지만 자녀가 있는 선배들은 제 고민과 이런 마음을 알아주더라"라고 털어놨다.

최 아나운서는 "여전히 방송을 사랑하고, 훗날이라도 기회가 되고 제게 지회가 주어진다면 방송 일을 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며 "아이가 너무 예쁘고 사랑스럽다. 지금은 나를 필요로 하는 아이 곁에 있으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최 아나운서를 아끼는 한 동료 방송인은 "최윤영 아나운서같이 방송을 사랑하는 능력있는 방송인이 일을 그만두게 돼 안타깝다"며 "방송에 대한 애정이 큰 만큼 아이가 자란 뒤에는 복귀해 활동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1977년생인 최윤영 아나운서는 서울대학교 영어교육과 3학년에 재학중이던 1999년 EBS 리포터로 방송 활동을 시작, SBS '한밤의 TV연예', KBS '연예가중계' 등의 리포터로 활약했다. 2001년 MBC 아나운서로 입사한 뒤 '주말 뉴스데스크', '아주 특별한 아침', '생방송 오늘아침', 'W' 등 굵직한 프로그램을 맡아 맹활약을 펼쳐 왔다.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DoKeun Hwang  | 2012.08.13 17:51

과연 나중에 자식이 이러한 부모의 희생을 알아줄까?

소셜댓글 전체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