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동연 "혁신성장 8대 사업·플랫폼 경제에 5조 이상 투자"

머니투데이
  • 세종=박경담 기자
  • 2018.08.08 15:3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혁신성장회의]"10대 지역밀착 SOC 사업에 7조원 이상 투자"

image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뉴스1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과 플랫폼 경제 부분에 적게 잡아도 5조원 이상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오후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지역과 함께하는 혁신성장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말했다. 이날 회의에는 17개 지방자치단체 단체장과 부단체장이 총출동했다.

김 부총리는 "플랫폼은 여러 산업에 걸쳐 꼭 필요한 인프라 기술의 별칭"이라며 "정부는 AI(인공지능), 빅데이터, 수소경제, 블록체인, 공유경제 등을 내년도 예산에 반영하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김 부총리가 플랫폼 경제와 함께 투자를 강조한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은 △드론 △초연결 지능화 △스마트 공장 △스마트팜 △핀테크 △재생에너지 △스마트시티 △자율주행차 등이다.

김 부총리는 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얼마 전 지역밀착형 SOC(사회간접자본) 투자를 강조했는데 10대 지역밀착 사업을 선정해 7조원 이상 투자할 계획"이라며 "지역 고용 촉진, 경제 활성화 과제를 총망라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또 "이번 회의 전에 각 지자체로부터 혁신성장과 관련한 여러 사업을 건의받았다"며 "국비, 지방비, 민자사업 등을 포함해 2조5000억원 정도의 투자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혁신은 시장으로 얘기하면 창조·파괴, 국가 전체로는 전면적인 구조 개편"이라며 "혁신은 규제 개혁 뿐 아니라 교육·노동 분야 등 전 분야에서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혁신의 주체는 사실 지방"이라며 "지자체, 대학, 기업, 연구소가 모두 합쳐 지역 혁신체제를 만드는 게 대단히 중요하다"고 말했다.

임시로 시도지사협의회장을 맡고 있는 이시종 충북지사는 "혁신성장을 위한 제도개선, 산업단지 확충, 인력 양성에 과감한 지원이 필요하다"며 "기획, 집행, 사후 검증까지 중앙과 지방이 함께하는 혁신성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4/1~)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