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尹대통령, 세종청사서 권투장갑 끼고 "규제 혁파" 어퍼컷

머니투데이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443
  • 2022.05.26 15: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세종=뉴스1) 안은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경제조정실 직원으로부터 권투 글러브를 선물 받은 뒤 '규제 혁파'를 외치며 어퍼컷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6/뉴스1
(세종=뉴스1) 안은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경제조정실 직원으로부터 권투 글러브를 선물 받은 뒤 '규제 혁파'를 외치며 어퍼컷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6/뉴스1
"규제 혁파"

윤석열 대통령이 대선 기간 자신을 상징했던 어퍼컷 세리머니를 모처럼 선보였다. 취임 후 첫 정식 국무회의를 정부세종청사에서 연 뒤 사무실을 돌며 직원들과 만나서다. 윤 대통령은 부처 공무원들을 격려하며 새로운 정부 출범에 맞춰 국민을 위해 일하자고 당부했다.

윤 대통령은 26일 오전 국무회의를 마치고 정부세종청사 사무실과 옥상정원 등을 방문했다. 직원들로부터 케이크와 꽃다발 등 선물도 받았다.

야구방망이 선물에는 스윙 자세도 취했다. 직원들은 "대통령께서 야구를 좋아하신다고 들었다. 국정 운영에 홈런을 치시라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세종=뉴스1) 안은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국정운영실 직원으로부터 국정운영 홈런을 기원하는 메시지가 적힌 야구 방망이를 선물받은 뒤 휘두르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6/뉴스1
(세종=뉴스1) 안은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국정운영실 직원으로부터 국정운영 홈런을 기원하는 메시지가 적힌 야구 방망이를 선물받은 뒤 휘두르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6/뉴스1

빨간색 권투장갑도 선물로 등장했다. 윤 대통령은 직원과 장갑을 나눠낀 후 "선거 운동하는 것 같다"며 어퍼컷 세리머니를 펼쳤다. 어퍼컷을 하면서는 "도약하는 것", "규제 혁파"를 말했고 직원들은 웃음을 터트렸다.

윤 대통령은 후보와 당선인 시절은 물론 취임 이후에도 민간의 자율성을 강조하면서 불필요한 규제 혁신을 강조해왔다. 현장 공무원들과 만난 자리에서도 자연스레 규제 혁파 의지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찬도 세종청사에서 근무하는 MZ세대(2030 세대) 공무원 36명과 함께 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저는 대통령으로서 우리 대한민국 정부라는 큰 배가 대양에서 어느 방향으로 갈지 방향을 잡고 또 여러분들이 소신껏 즐겁게 일할 수 있도록 제가 밀어드리고 이렇게 하면 우리 대한민국 정부라는 배에 큰 성과를, 우리 대한민국 국민이라고 하는 이런 손님들을 배에 잘 모시고 아주 즐겁고 안전하게 멋진 항해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들을 보니까 아주 마음도 편하고 하여튼 여러분들께서 열심히 해주시면은 이 배가 나가는 데 전혀 문제가 없을 것 같다"며 "여러분들의 열정과 노력을 기대하겠다"고 했다.

(세종=뉴스1) 안은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정부세종청사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MZ세대(2030) 청년 공무원들과의 간담회에서 참석자들로부터 '90년생 공무원이 왔다'라는 책을 선물받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6/뉴스1
(세종=뉴스1) 안은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정부세종청사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MZ세대(2030) 청년 공무원들과의 간담회에서 참석자들로부터 '90년생 공무원이 왔다'라는 책을 선물받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6/뉴스1
이날 윤 대통령은 공약대로 세종에서 첫 정식 국무회의를 열고 균형발전을 역설했다. 이날 국무회의에는 한덕수 국무총리와 16개 부처 장관(교육부, 보건복지부 장관은 공석) 등은 물론 김대기 대통령 비서실장,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등 핵심 참모들이 모두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어느 지역에 살든 상관없이 우리 국민 모두는 공정한 기회를 누려야 한다"며 "국가 전체 차원에서 균형발전에 대한 비전과 안목을 가지고 국무위원 여러분께서 일해 주셨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전 집값 떨어진다 했는데 급등… 부동산원 전망 재개 '시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