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은마아파트발 중층재건축 바람불까?

  • 이유진 MTN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620
  • 2009.10.14 19:06
  • 글자크기조절
< 앵커멘트 >
서울 강남구가 은마아파트에 대한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하기로 하면서 재건축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습니다. 강남 중층 아파트 재건축의 신호탄으로 여겨지면서 시장에 어떤 영향을 줄 지 주목됩니다. 이유진기자의 보돕니다.




< 리포트 >
서울 대치동 한 복판에 위치한 재건축의 상징, 강남 은마 아파틉니다.

정밀안전진단 결정이 내려지면서 재건축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습니다.

안전진단을 통과해 재건축 결정이 내려지면 조합을 설립하고 본격적인 재건축 추진에 나설 수 있게됩니다./

안전진단을 하기로 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집주인들의 당장 매도호가를
올리고 있습니다.

[녹취] 은마아파트 공인중개사:
"어제 일이니까 지금 전화들 무서워서 안하는데. 문의전화는 많고. 3천에서 5천 정도 오르겠죠. 이렇게 다시 시작되면 5천 이상 받으려고 할거예요."/

특히 은마아파트가 재건축에 착수하게 되면 일대 '중층 아파트 재건축의 시작'이라는 호재로 작용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잠실주공 5단지를 비롯해 재건축을 추진중인 다른 아파트의 가격상승도 예상해 볼 수 있습니다.

[인터뷰] 함영진 / 부동산써브 실장:
"입지적인 장점이라던지 단지가 가지고 있는 상징성 때문에 주변 저밀도 단지의 사업 추진에도 영향을 주고 가속화하게 할 여지가 있다고 보여집니다."

하지만 은마아파트의 경우, 안전진단 결과 재건축 결정이 내려지더라도 각종 규제때문에 곧바로 재건축을 추진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인터뷰] 박원갑/ 부동산1번지 대표:
소형의무비율이라던지 조합원들 분담문제라던지, 개발부담금이라든지 여러가지 현안들이 앞으로 산적해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중소형을 60%나 지어야하기때문에 조합원들의 동의를 구할 수 없고 1대1 재건축을 한다고 해도 가구당 부담금이 3억원이 넘어 역시 걸림돌입니다.

전문가들은 이미 집값이 많이 올라있고 중층 재건축은 수익성이 저층 재건축보다 크게 떨어지는만큼 추가상승은 제한적일 것으로 진단하고 있습니다.

머니투데이방송 이유진입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고가 행진 삼전·하이닉스…"반도체 질주는 계속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