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곽민정, 회장배 피겨선수권 역전 우승

머니투데이
  • 뉴시스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0.31 14: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 여자 피겨스케이팅의 기대주 곽민정(16. 수리고)이 2010 회장배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했다.

곽민정은 30일 경기도 고양시 어울림누리 빙상장에서 계속된 대회 둘째날 여자 싱글 1그룹(13세 이상) 프리스케이팅에서 81.19점을 획득해 1위를 차지했다.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잦은 실수로 4위(45.01점)에 그친 곽민정은 프리스케이팅에서 1위에 올라 합계 126.20점으로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곽민정에 이어 박연준(연화중. 124.78점)이 2위를 차지했고, 이호정(서문여중. 124.37점)이 3위에 올랐다.

올 초 열린 전국종합대회와 이번 대회의 성적을 합산해 뽑은 국가대표팀에는 김연아(20. 고려대)를 비롯해 곽민정, 김해진(13. 과천중), 이호정(13), 박소연(13. 강일중), 박연준(13)이 뽑혔다.

한편, 남자부에서는 이동원(14. 과천중)이 프리스케이팅에서 120.30점을 얻어 전날 쇼트프로그램 점수(49.30점)과 합산, 169.60점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쌍용차 인수 첫발부터 "8천억 대출해달라"…불쾌한 산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