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태균, 2차전서 4타수 1안타…지바 롯데, 1승 뒤 1패

머니투데이
  • 뉴시스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1 08: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태균(28. 지바 롯데 마린스)이 일본시리즈 첫 안타를 날렸다.

김태균은 31일 아이치현의 나고야돔에서 열린 주니치 드래건스와의 2010일본프로야구 일본시리즈 2차전에서 1루수 겸 6번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일본시리즈 1차전에서 4타수 무안타로 침묵을 지켰던 김태균은 이날 첫 타석에서 안타를 때려냈다. 일본시리즈 첫 안타를 신고한 것.

김태균은 2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주니치 선발 천 웨인을 상대로 13구까지 가는 끈질긴 승부를 벌였고, 결국 중전안타를 뽑아냈다.

그러나 김태균은 나머지 세 번의 타석에서는 모두 범타로 물러났다.

일본시리즈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한 지바 롯데는 2차전에서는 1-12로 완패를 당했다. 타선이 5안타의 빈공에 시달린 것이 패인이었다.

지바 롯데와 주니치의 일본시리즈 3차전은 11월2일 지바현의 마린스타디움에서 벌어진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미크론에도 낙관론 '솔솔'… 추락하던 여행·항공株 '재이륙'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