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도쿄개장]엔고·실적악화...토픽스 6일째 하락

머니투데이
  • 김경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1 09: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일 일본 증시는 하락 출발했다.

기업들의 실적악화와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양적완화에 따른 엔고 불안감으로 주가가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도쿄증시에서 닛케이평균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0.4% 내린 9166.85로, 토픽스지수는 0.6% 밀린 806.44로 거래를 시작했다. 토픽스지수는 6일 연속 하락세이다.

엔/달러 환율은 오전 9시 43분 현재 전날보다 0.2엔(0.24%) 상승한 (엔화가치 하락) 80.59엔을 기록하고 있다. 전날보다는 엔화가치가 소폭 하락했으나 여전히 80엔대를 고수하고 있다.

특히 자동차주의 하락세가 두드러졌다.

닛산 자동차는 1.27% 내렸으며, 혼다 자동차는 3% 하락했다. 토요타 자동차도 0.87% 밀렸다.

수출비중이 큰 파나소닉과 소니도 각각 2.79%, 1.71% 하락했다.

엔고로 인해 실적이 악화되거나, 실적 전망치를 내린 기업들도 하락세를 보였다.

노무라홀딩스는 수익 악화로 2.6% 내렸으며, 닛신제강은 수익 전망치를 하향 조정하면서 2.8% 내렸다.

니시 히로이치 니코코디얼증권 펀드매니저는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양적완화에 대한 우려로 엔고 압박은 더욱 커지고 있다"며 "사람들은 일본과 미국이 자국의 통화 정책을 어떻게 이끌어갈지 알고 싶어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미크론에도 낙관론 '솔솔'… 추락하던 여행·항공株 '재이륙'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