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삼성 모바일와이맥스, 美뉴욕상륙

머니투데이
  • 송정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1 15: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美클리어와이어 11월부터 상용서비스...삼성, 모바일와이맥스 '선도' 위상 확보

우리나라가 주도하는 4세대(4G) 이동통신 기술인 모바일와이맥스(와이브로)가 세계 경제의 '심장부' 뉴욕에 진출한다.

삼성전자 (75,600원 상승200 -0.3%)는 미국 모바일와이맥스 사업자인 클리어와이어가 11월부터 뉴욕에서 모바일와이맥스 상용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삼성전자와 클리어와이어는 인구 1100만명을 커버하는 모바일 와이맥스 네트워크를 뉴욕에 구축했다. 특히, 고층빌딩이 많은 환경을 감안해 중소용량의 기지국을 적극 활용, 이동 중이나 건물 안에서도 끊김 없이 최상의 통신 품질이 제공될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의 확산과 태블릿PC의 등장으로 모바일 트래픽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클리어와이어는 이미 미국내에 구축한 모바일와이맥스 네트워크를 통해 가입자당 월평균 7기가바이트(GB)에 이르는 데이터를 처리하고 있다.

이번 뉴욕으로의 상용서비스 확대는 모바일 와이맥스가 폭증하는 모바일 트래픽 처리를 위한 최적의 솔루션임을 말해 준다고 삼성전자는 강조했다.

클리어와이어는 지난 2008년부터 미국에서 모바일와이맥스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62개 도시에서 1억명을 지원할 수 있는 모바일와이맥스 상용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올해 연말까지 1억2000만명을 커버하는 모바일 와이맥스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클리어와이어는 모바일와이맥스 가입자수가 지난 6월 기준으로 170만명을 넘어섰고, 올연말까지 3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스프린트와 클리어와이어의 파트너로서 사업 초기부터 긴밀히 협조하여, 실내외 테스트, 시범 서비스, 상용 서비스에 이르는 전 과정을 모두 지원하고 있다.

김운섭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부사장)은 "모바일와이맥스가 전세계 발전을 주도하고 있는 뉴욕에 진출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모바일와이맥스는 급격히 증가하는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을 처리할 수 있는 가장 좋은 해결책이며, 사람들 사이의 커뮤니케이션, 기업 생산성 등 전반적인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현재 전세계 36개국 57개 사업자와 모바일 와이맥스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달에는 최대 330Mbps 다운로드 속도를 지원하는 '와이맥스 2'를 미국, 일본에서 연달아 선보이는 등 차세대 와이맥스 기술 개발과 표준화를 주도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초소형 갭투자' 내년부터 막힌다‥리센츠 12평 '또' 신고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