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北 "천안함 조사결과 날조극" 진상공개장 발표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883
  • 2010.11.02 17: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북한이 천안함 사건 원인과 관련해 자신들의 책임이 없음을 재차 강조했다. 북한은 2일 천안함 사건에 대한 우리측 민군합동조사단의 최종보고서를 반박하는 내용의 '국방위원회 검열단 진상공개장'을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국방위 검열단은 그간 논란이 됐던 어뢰조각소재와 설계도, '1번' 글씨, 물기둥 형성 관련 진술, 알루미늄 흡착물, 좌초 가능성, TOD(열상감시장비) 동영상 등의 문제를 언급하며 민군합동조사단 조사결과에 대해 "천안호 침몰사건의 '북 개입설'은 철저한 날조극"이라고 지적했다.

검열단은 또 "미국과 역적패당이 내놓은 천안호 사건 조사 결과의 허위성을 보여주는 자료는 부지기수"라며 "미국과 역적패당이 천안호 사건을 떠들어대면서 반공화국 대결소동에 광분하면 할수록 우리는 2차, 3차로 날조극의 정체를 까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의 국방위는 지난 5월 28일 내외신 기자회견을 열어 우리측 천안함 사건 조사결과에 대해 반박한 바 있지만 국방위 검열단 명의로 '진상공개장'을 발표한 것을 처음이다.

이와 관련해 북한은 지난달 27일 장성급회담 개최를 위한 유엔군사령부 군사정전위원회와 북한군 판문점대표부 간의 실무회담이 결렬되자 "미국과 남조선 역적패당이 꾸며낸 날조극, 노략극의 정체를 만천하에 낱낱이 까밝힐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