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檢, '청원경찰법 입법로비 의혹' 의원 사무실 압수수색

머니투데이
  • 류철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5 15:23
  • 글자크기조절
청원경찰법 입법 로비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북부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김태철)는 5일 최규식 민주당 의원과 이인기 한나라당 의원 등 전국청원경찰친목협의회(청목회)로부터 후원금을 받은 현직 국회의원 사무실 11곳을 압수수색했다.
檢, '청원경찰법 입법로비 의혹' 의원 사무실 압수수색

검찰은 청목회로부터 1000만원 이상의 후원금을 받은 국회의원들의 지역구 사무실을 전격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청목회가 청원경찰법을 통과시키기 위해 국회의원 30여명에게 로비를 벌인 의혹을 수사 중이다. 검찰은 청목회로부터 후원금을 받은 국회의원 중 액수가 큰 의원의 보좌관들을 조만간 소환할 방침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방 없는 밸류업 실망"…금융주 팔고 아파트 '줍줍'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