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도쿄개장]깜짝 성장률에 닛케이 0.5%↑

머니투데이
  • 엄성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5 09:52
  • 글자크기조절
15일 일본 증시는 상승 출발했다. 일본의 3분기 경제성장률이 예상을 대폭 웃돈 데다 대형 은행들이 잇달아 실적 전망치를 상향하면서 투심이 되살아났다.

오전 9시39분 현재 닛케이평균주가는 전일 대비 0.5% 오른 9770.42를 기록하고 있다.

일본 내각부의 개장 전 발표에 따르면 일본의 3분기 경제성장률은 연률 3.9%로 집계됐다. 이는 전분기의 1.8%는 물론 블룸버그통신 전문가 예상치 2.5%도 웃도는 수준이다.

9월 말까지 계속된 일본 정부의 구매 지원에 힘입어 고효율 차량 등의 구매가 늘어나고 지난달 1일 담배세 인상에 앞서 흡연자들이 담배 사재기에 나서면서 전체 GDP의 60%를 차지하는 가계소비가 증가한 것이 성장률 상승의 원인이 됐다.

시가총액 기준 일본 2, 3위 은행 스미토모미쓰이와 미즈호파이낸셜이 각각 1.1%, 3.2% 상승했다.

일본 최대 증권사 노무라홀딩은 1.3% 올랐다.

반면 다케다제약은 미국 젠자임과 인수 협상을 벌이고 있다는 보도가 전해지면서 0.6% 떨어졌다.

엔화는 달러를 상대로 강세를 보이고 있다. 엔/달러 환율은 오전 9시42분 현재 도쿄 외환시장에서 0.03엔 떨어진 82.50엔을 기록하고 있다.(엔화 가치 상승)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인·기관 쌍끌이 매수, 주가 급등… 잘나가는 종목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