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신선설농탕, 농가돕기에 팔 걷어 붙여 ‘우리쌀 지켜주기’ 협약 체결

머니위크
  • 강동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26 13: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식전문기업 신선설농탕(대표 오청)이 농가지원에 팔을 걷어 붙이고 나섰다. 신선설농탕은 우리 농가의 쌀을 시중가 보다 최소 5% 이상 비싼 가격에 구매하여 농가수익을 보전해줄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25일 벽성대학교에서 전북 김제시 공덕농협과 함께 ‘우리쌀지켜주기’ 협약식을 가졌다.
신선설농탕, 농가돕기에 팔 걷어 붙여 ‘우리쌀 지켜주기’ 협약 체결

신선설농탕은 2010년 12월부터 내년 11월까지 1년간 전북 김제시 공덕면의 350 농가의 쌀을 20kg당 최소 5% 이상 시중가 보다 비싼 가격으로 구매하여 연간 1억 5천여 만원을 보전해 주며 이 지역의 쌀을 지난해 11월부터 올 12월까지 1억 6천만원의 농가 수익을 보전해 줘 2년간 3억 원이 넘는 금액을 농가에 보존해 줄 예정이다.

김제시 공덕면 350 개의 농가에서는 미생물 제재, 왕겨숯, 왕초액을 이용한 친환경 농법으로 지은 건강한 쌀을 신선설농탕에게 공급키로 했다. 농가들은 그 동안 가격이 비싸서 시도하지 못했던 친환경 농법을 농가 수익 보전으로 시도할 수 있게 됐다.

신선설농탕은 42개의 매장에서 연간 8만 포에 달하는 양을 구매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신규 점포 확대로 더 많은 양의 쌀을 구매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편, 신선설농탕은 사랑의 밥차, 1004모금, 사랑의 모금한, 오픈매출전액 기부활동, 클린마운틴, 나누米, 자연愛 등 10대 봉사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