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남동발전, 네팔에 5500억 수력발전소 건설 추진

머니투데이
  • 유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2.09 21: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한국남동발전은 9일 대림산업 (80,300원 상승3100 -3.7%), 계룡건설 (27,850원 상승500 -1.8%), 네팔 현지 업체인 제이드파워와 함께 컨소시엄을 꾸려 네팔 히말라야 산맥 인근에 수력발전소를 건설하고 전력을 판매하는 프로젝트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발전소는 네팔 카트만두에서 북쪽 70㎞에 있는 트리슐리 강에 216㎿ 규모로 건설된다. 총투자금은 5500억원 규모로 30%는 컨소시엄 업체들이, 나머지 70%는 프로젝트파이낸싱(PF) 방식으로 각각 조달된다고 남동발전은 설명했다.

남동발전 컨소시엄은 이를 위해 최근 특수목적회사(SPC)를 설립하고 오는 12월 전력판매계약을 네팔 측과 체결한 뒤 착공, 오는 2018년 발전소를 준공할 예정이다. 사업기간은 건설기간을 포함해 모두 35년이다

남동발전은 사업 지분 50%의 대주주로서 발전소 운영과 유지관리를 맡고 나머지 업체들이 기자재 구매와 시공 등을 담당할 예정이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