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총선 표정] 선거일에도 계속된 수요집회, 할머니들도 투표 인증샷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4.11 17:1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뉴스1) 서송희 기자=
투표 인증샷을 찍고 있는 김복동 할머니(왼쪽)과 길원옥 할머니.(사진제공=한국정신대문제협의회). News1
투표 인증샷을 찍고 있는 김복동 할머니(왼쪽)과 길원옥 할머니.(사진제공=한국정신대문제협의회). News1



제1017차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집회가 11일 서울 일본대사관 앞에서열렸다. News1 박철중 기자
제1017차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집회가 11일 서울 일본대사관 앞에서열렸다. News1 박철중 기자


선거일에도 정기 수요집회는 계속됐다.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는 4·11 제19대 국회의원 총선거 투표일인 11일 정오 서울 중학동 일본대사관 앞에서 제1017차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집회를 열었다.

휴일이어서 평소보다 많은 약 550여명이 참가했다. 정대협 관계자는 "특히 중, 고등학생이 많았다"고 말했다.

이날 수요집회가 끝난 후 일본군 군대위안부 피해자인 김복동 할머니와 길원옥 할머니는 충정로에 있는 충현 제3투표소에 들러 투표를 했다.

투표를 마친 김복동 할머니는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내가 찍은 사람이 당선되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정대협은 다음달 5일 2003년부터 추진해온 '전쟁과 여성 인권 박물관'을 개관한다.

정치와 눈을 맞추다 - 눈TV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1 바로가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