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특징주]화학주 소폭반등, 기관 7일만에 매수전환

머니투데이
  • 황국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4.23 09: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화학 차트

MTIR sponsor

화학업종이 전주말 급락세를 보인 후 소폭 반등하고 있다.

연일 '팔자' 행진에 나섰던 기관이 화학업종에 대해 소폭이나마 순매수하는 등 수급여건이 개선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23일 오전 9시10분 현재 코스피 화학업종 지수는 전주말 대비 0.71% 오른 4377.99를 기록 중이다.

전주말 어닝쇼크(실적부진)로 9% 이상 급락했던 LG화학 (501,000원 ▼11,000 -2.15%)은 1%초중반대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호남석유 (195,500원 ▲500 +0.26%)도 지난 20일 8% 이상 주가가 빠졌다가 2%대 상승률을 기록 중이며 전주말 7% 이상 주가가 내린 금호석유 (151,000원 ▼500 -0.33%) 역시 1% 이상 주가가 올랐다.

정유주 역시 반등세다. GS (45,150원 ▼850 -1.85%)가 나흘만에 강보합세로 돌아섰고 S-Oil (107,500원 ▼2,500 -2.27%), SK이노베이션 (204,500원 ▼3,500 -1.68%) 등도 사흘만에 강세다.

이날 소폭이나마 외국인과 기관이 화학업종을 동반순매수하는 모습이 보인다. 기관은 지난 13일 이래 20일까지 6거래일 동안 화학업종에서만 5500억원을 순매도했는데 이날 7거래일만에 순매수로 돌아섰다. 역시 전주말 460억원 이상을 순매도했던 외국인은 현재 77억원 순매수 상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강남 특별공급 나오나…'분양가 9억' 기준 손 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