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국 물가 세계 35위, 가장 비싼 나라는 어디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민아 기자
  • 2013.07.11 14:5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사진=뉴스1
우리나라 세계에서 35번째로 물가가 비싼 나라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1일 글로벌 물가정보 사이트 넘베오(www.numbeo.com)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소비자 물가지수 80.44로 조사 대상 102개 국 중 35위를 차지했다.

넘베오의 소비자 물가지수는 식료품, 레스토랑, 교통, 공공요금 등으로 산출하며 미국 뉴욕의 물가를 100으로 놓고 그보다 높거나 낮은 정도를 측정해 표시한다.

노르웨이는 소비자 물가지수 173.85로 물가가 가장 비싼 나라로 꼽혔으며, 이어 스위스(151.77), 호주(133.66), 룩셈부르크(124.76), 덴마크(119.95), 일본(115.24), 스웨덴(114.47), 뉴질랜드(113.63) 등의 순이었다.

도시별로는 노르웨이의 스타방에르(189.23), 트론헤임(184.79), 오슬로(170.04), 베르겐(167.35) 등이 상위권을 휩쓸었고, 서울(84.37)은 조사 대상 342개 도시 중 146위에 올랐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