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블록체인협회 "빗썸, 팝체인코인 상장 '재검토' 권고"

머니투데이
  • 서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5.16 14: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언론·투자자 통해 각종 우려 제기돼… 협회 "상장 일시 중단하고, 재검토 해달라"

서울 중구 무교동에 위치한 빗썸 거래소 앞.
서울 중구 무교동에 위치한 빗썸 거래소 앞.
한국블록체인협회가 가상통화(암호화폐) 거래사이트 빗썸의 '팝체인코인' 상장 절차 중단과 재검토를 권고했다고 16일 밝혔다.

블록체인협회는 협회 산하 자율규제위원회의 내부논의를 거쳐 회원사 빗썸에 팝체인코인의 상장 절차를 일시 중단하고 재검토에 나설 것을 권고했다. 언론과 투자자들을 통해 팝체인코인에 대한 각종 우려가 제기됐기 때문이다.

오는 17일 저녁 빗썸에 상장할 예정인 팝체인코인은 발행된 지 3주도 안 된 신종 가상통화다. 상위 2명의 보유율이 90%에 달하고, 빗썸 출신 개발자가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극소수 보유자가 빗썸 상장을 통해 시세차익을 노린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블록체인협회는 "거래소 이용자의 자산과 권리 보호를 제1의 원칙으로 삼고 있다"며 "향후에도 회원사들의 코인 상장과 운영에 대해 입장을 표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하진 자율규제위원장은 "시장의 불안요소를 줄여나가야 신규 계좌 개설을 포함한 회원사들의 정책적 요구를 정부도 수용할 수 있으리라 본다"며 "자율규제 심사도 문제발생의 소지를 줄여나갈 수 있는 방향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최태원도 떤다…올해도 국정 빠지고 기업만 남은 국감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