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청년창업사관학교, 9기 입교식…'개교이래 최대규모'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4.07 06:00
  • 글자크기조절

올해 17개 지역서 5대1 경쟁률 뚫고 1000명 입교…"유니콘 발돋움 지원"

5일 안산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개최된 입교식
5일 안산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개최된 입교식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지난 5일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제9회 입교식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경기도 안산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열린 입교식에는 수도권·충청지역 9기 입교생 등 500여명과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4기 졸업생인 이종수 그린리소스 대표가 참석했다. 이 대표는 우수 졸업기업 선배기업가로서 도전, 실패, 성공 스토리를 발표했다.

이 이사장은 '꿈과 도전, 머스트 해브 어 드림' 특강을 통해 직장인 생활부터 시작해 이스타항공을 창업하고 국회의원에 이르기까지 재벌기업 위주의 독과점을 깨온 과정을 소개했다.

부대행사로는 올해부터 청년창업사관학교를 전국 17개 지역으로 확대하고 개교 이래 최대 규모인 1000명이 입교한 것을 기념해 '청년창업의 날' 선포식을 진행했다. 청년창업가들의 100년 대계 의미를 담아 ‘성공창업나무’ 식수도 진행했다.

청년창업사관학교는 올해 2월 제9기 입교자를 모집해 1000명을 선발했다. 경쟁률은 5대1을 기록했다. 이날 수도권·충청권 입교생 입교식을 시작으로 12일에는 전주에서 호남권, 17일에는 대구에서 영남권 입교식이 개최된다.

입교생인 김윤승 랩에스디 대표는 “스마트폰을 활용한 '안저이미지(fundus photo)' 촬영·판독으로 눈 질환을 실시간으로 진단하는 의료용 스마트 플랫폼을 사업화할 것"이라며 "개발도상국이나 비정부기구(NGO)등 글로벌 시장에도 진출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 이사장은 "청년창업사관학교는 현재까지 2400명의 청년창업가를 배출해 1조8500억 원의 매출성과, 5700명의 신규일자리를 창출해 대한민국 기술창업의 메카로 자리매김했다"며 "혁신기술을 보유한 청년창업가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입 트인지 110일여만에 그림 뚝딱… AI전쟁, 판 뒤집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