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행안부, 아프리카돼지열병 살처분 처리를 위한 특교세 74억원 지원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0.11 16: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강화군‧파주시‧연천군‧김포시 등 4개 시‧군 대상

경기 파주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농가 인근에서 방역 관계자들이 방역 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이기범 기자
경기 파주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농가 인근에서 방역 관계자들이 방역 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이기범 기자
행정안전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차단을 위해 정부가 특단의 조치로 시행한 ASF 발생 4개 시·군의 예방적 살처분 처리에 특별교부세 74억원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특교세 지원은 ASF의 전국적인 확산 방지를 위해 발생 농장 반경 3km 밖의 돼지도 모두 수매하고, 수매대상에서 제외된 돼지는 살처분 하도록 조치함에 따라 지자체 재정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조치이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확산 차단을 위한 정부 방침에 적극 협조해 주신 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이번 지원이 해당 지자체에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에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