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제주특별자치도, 코로나바이러스 선제적 대응 시스템 가동

머니투데이
  • 제주=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28 14: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원희룡 지사 “공항・항만 등 출입국 검역시스템 강화 위한 인력지원 대비하라”

원희룡 제주지사(중앙)는 28일 도청 2층 삼다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관련 전문가 및 관계부서가 참석한 주간정책조정회의를 개최했다.사진제공=제주특별자차도.
원희룡 제주지사(중앙)는 28일 도청 2층 삼다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관련 전문가 및 관계부서가 참석한 주간정책조정회의를 개최했다.사진제공=제주특별자차도.
제주특별자치도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지난 27일 긴급대책회의 후속조치 이행 상황 점검 등 선제적 대응에 나서는 한편, 비상대책본부 총괄인 보건복지여성국장이 매일 상황 브리핑을 실시키로 했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28일 도청 2층 삼다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관련 전문가 및 관계부서가 참석한 주간정책조정회의를 개최했다.

원 지사는 출입국 검역 현황을 보고 받는 자리에서 “공항·항만 등 출입국 검역 시스템 강화에 충분한 인력을 지원하고,도민들에게 세정제・비누・마스크 등 개인 위생용품이 충분히 공급될 수 있도록 하고 공항에서 입국자들에게 마스크가 지급될 수 있도록 행정에서 적극적으로 나서라”며 “검역과정에서 필요한 검사키트와 시약을 충분히 확보하는데 정부도 지원하겠지만, 필요하다면 제주도의 지방비・예비비라도 투입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업무량이 폭증하면 알려달라 행정에서 지원하겠다. 불필요한 불안감을 조성하는 가짜뉴스를 막기 위해서 도민을 비롯한 국민들에게 정확한 사실을 알려야 한다”며 “정확한 팩트를 신속히 알리고 매일 정해진 시간에 관계부서가 참여하는 정례합동브리핑도 실시하라”고 지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서는 손 씻기, 기침예절, 마스크 착용 등 예방 수칙 준수가 필수적이며, 발열호흡기 증상 발생 시엔 1339 또는 가까운 보건소로 연락하면 된다.

제주도는 연휴가 시작된 24일부터 감염 예방을 위한 수칙 및 발열 호흡기 증상 발생 시 연락 정보(질병관리본부 1339, 제주도 콜센터 120)를 담은 재난문자를 발송하고 리플릿(3만6000부)을 배부하는 등 전광판, 버스정보시스템, 홈페이지(카드뉴스, 배너) 등을 통한 홍보도 강화하고 있다.

한편, 출입국 검역을 담당하고 있는 국립제주검역소는 최근 군, 경찰, 건복지부에서 16명의 인력을 보충 받아 3교대 근무로 검역절차를 강화하고 있고 유증상 입국자 발견시 2단계에 걸친 역할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