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신수지·걸그룹과 배우는 스크린골프, 골프예능 '퀸즈클럽'

머니투데이
  • 이재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25 11:11
  • 글자크기조절
스크린골프존의 골프 레슨 예능 버라이어티 퀸즈 클럽 출연자들. 사진 오른쪽부터 전 국가대표 체조선수 신수지와 걸그룹 에이프릴 김채원, 레인보우 조현영, 카밀라 한초임./사진=골프존미디어
스크린골프존의 골프 레슨 예능 버라이어티 퀸즈 클럽 출연자들. 사진 오른쪽부터 전 국가대표 체조선수 신수지와 걸그룹 에이프릴 김채원, 레인보우 조현영, 카밀라 한초임./사진=골프존미디어
스크린골프 전문 방송 채널 '스크린골프존'이 전 국가대표 체조선수 신수지와 걸그룹 멤버들이 참여하는 골프 레슨 예능 '퀸즈 클럽'을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첫 방영은 오는 28일 오후 9시다. 스크린골프존은 골프존 (5,080원 ▼10 -0.20%)미디어가 운영한다.

방송에선 여성 스타 4명이 프로코치에게 골프를 배우며 '골프 퀸'이 되기 위한 과정을 그린다. 신수지 선수와 걸그룹 레인보우 조현영, 카밀라 한초임, 에이프릴 김채원 등이 참여한다.

회차별 골프 퀸을 선발한다. 매회 제작진이 주는 미션을 통과할 때마다 '퀸즈 마크'가 주어진다. 마크를 가장 많이 획득한 출연자가 골프 퀸에 등극하게 된다. 초보부터 프로 못지않은 실력자까지 실력을 지닌 출연자들의 고군분투기가 그려진다.

국가대표 체조선수였던 신수지 선수는 "2014년 프로 볼링 선수로 데뷔한 이후 현재는 볼링보다는 골프에 더 빠져 산다"며 "2년 안에 프로골퍼에 도전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

에이프릴의 김채원은 프로그램을 통해 처음 골프채를 잡은 초보 골퍼지만 첫날부터 예사롭지 않은 스윙 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초임과 조현영 역시 기대 이상의 실력을 보여 녹화 현장에서 눈길을 끌었다.

퀸즈 클럽은 이달 28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스크린골프존 채널(olleh tv 264번, Btv 134번, U+tv 115번, LG헬로비전 104번, t-broad 119번)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억 급매 잡아 7억 전세…현금 쥔 투자자 대범한 서울 갭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