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중·고등학생 평균 신장 증가…학생 4명중 1명 비만

머니투데이
  • 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948
  • 2020.07.22 12:00
  • 글자크기조절
초등학생의 키 성장세에 큰 변화가 없는 반면 중학생·고등학생의 평균 신장이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초·중·고 비만군학생 비율은 4명 중 1명으로 증가 추세를 보였다.


교육부는 22일 전국 1023개 표본학교를 대상으로 한 2019년도 학생 건강검사 표본통계를 발표했다.

이번 통계에는 초·중·고 표본학교 전 학년에 대한 신체발달 상황(10만4281명)과 건강조사(10만2187명), 초 1·4학년과 중·고 1학년(3만4651명)의 건강검진 결과가 담겼다.

중·고등학생 평균 신장 증가…학생 4명중 1명 비만

최근 5년간 학교급별 최고 학년의 평균 신장은 초등학생의 성장세는 큰 변화가 없었다. 반면 중학생은 남녀 모두 지속적으로 증가했고, 고등학생의 경우 2017년 이후 남녀 모두 증가했다.

평균 키는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이 152.1㎝·여학생 152.3㎝였으며, 중학교 3학년 남자 170.5㎝·여자 160.4㎝, 고등학교 3학년 남자 174.0㎝·여자 160.4㎝로 각각 집계됐다.

학교급별 최고 학년의 체중은 5년 전에 비해 남녀 모두 증가했다. 몸무게는 초6 남학생 48.8㎏·여학생 46.1㎏, 중3 남학생 65.3㎏·여학생 55.3㎏, 고3 남학생 71.5㎏·여학생 58.0㎏으로 모든 학교 급에서 조금씩 늘어났다.


과체중 이상 비율은 25.8%(비만 15.1%·과체중 10.7%)로 최근 5년간 매년 1%포인트 수준으로 증가했다. 도시규모별로는 농·어촌지역이 도시지역보다 높았다.

중·고등학생 평균 신장 증가…학생 4명중 1명 비만


영양 및 식습관 지표 중 개선이 필요한 식습관인 '아침식사 결식률'은 초등학생 5.64%, 중학생 17.56%, 고등학생 21.60%로 학년이 올라갈수록 높았다. 햄버거·피자 같은 패스트푸드를 주 1회 이상 먹는 비율도 초등학생 68.59%, 중학교 78.71%, 고등학교 81.11%로 증가했다.

건강검진에서는 시력이상과 충치가 학생들에게 가장 많이 나타나는 문제로 지적됐다. 나안시력 0.7 이하 비율은 최근 5년간 소폭 감소하는 추세이기는 하지만 전체의 53.22%에 달했다. 충치가 있는 학생은 2015년 이후 지속적으로 감소하다가 지난해 대비 2.17%포인트 증가한 25.01%로 집계됐다.

조명연 교육부 학생건강정책과장은 "학생의 건강문제를 예방하고 개선하기 위해서는 학교에서의 체계적인 보건교육과 함께 가정, 지역사회의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며 "우리 학생들이 보다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학부모님과 지역사회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인기 유치원마저 줄휴업… 저출생 충격파 '시작'에 불과하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