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상생협력] 우리 농수산물 원료만 고집하는 천연식품업체, ㈜천해무

머니투데이
  • 정명근 에디터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20 18:56
  • 글자크기조절

뽀로로와 손잡고 아이들 이유식 다시팩 출시 예정

코로나19의 여파로 외식조차 어려운 날이 지속되고 있다. 되풀이되는 집콕 생활이 계속되면서, 자연스레 집밥이 중요해졌다. 덩달아 ‘한 끼를 먹더라도 제대로 먹자’라면서 인공식품이 아닌 천연식품을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자연에 가까운 식재료야말로 면역력을 증진시켜 코로나를 이길 수 있다는 믿음에서다. 게다가 특히 조리가 간편한 천연식품이면 금상첨화다.

㈜천해무는 바로 이런 소비자들의 수요변화에 맞는 천연식재료를 생산하고 있는 식품회사다.
배장규 대표는 “창사이래로 ‘우리 땅, 우리 바다’에서 나는 맑은 재료들을 사용하여 국민의 건강에 이바지 하겠다는 일념으로 제품을 생산하고 있습니다.”고 ㈜천해무의 창업이념을 소개한다. 배 대표는 오랫동안 건강기능식품을 개발하고 연구해왔다.


천해무 다시팩/사진출처=천해무 누리집 갈무리
천해무 다시팩/사진출처=천해무 누리집 갈무리
‘천해무’는 회사 이름이자 브랜드이기도 하다. ㈜천해무의 대표상품이 육수용 수제천연다시팩. 티백에 담겨 조리가 간단한 ‘천해무다시팩’에는 완도다시마 고흥미역과 서해안에서 나는 천연새우, 솔치, 멸치가 들어간다. 그리고 제주산 무를 구워서 추가했다. 이 구운 무의 첨가는 ‘신의 한수’라 할 수 있다. 제주의 청정지역에서 나는 무를 구워서 넣으면서 해물의 비린내를 없애고 깔끔한 육수를 조리할 수 있게 됐다.

배장규 대표는 “한국의 다양한 찌개요리들을 분석하여 깊은 맛을 우려낼 수 있는 재료의 조합을 연구해 찌개요리에 최적화된 다시팩을 개발할 수 있었습니다.”고 그간의 노력을 설명한다. 이 과정에서 식품 전문가, 20년 경력의 한식 쉐프가 참여해 재료배합의 황금비율을 찾아냈다는 것이다.

특히 구운 무 첨가로 ㈜청해무는 특허를 취득하는 성과도 얻었다. ‘청해무다시팩’은 기술력과 품질을 인정받아 2016년 ‘하이서울 우수 상품 브랜드’ 어워드와 중소기업진흥공단 ‘HIT 500’에 선정된 바 있다. 2020년에는 ‘브랜드가치평가’ 1위와 ‘한국소비자만족브랜드 이노베이션’ 대상을 수상했다. 국내시장에서 홈쇼핑과 각종 온라인 쇼핑몰은 물론이고 ‘자연드림’ ‘산과들’같은 오픈마켓에서도 소비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확인했다.
㈜청해무는 이러한 브랜드평가를 지키기 위해 무엇보다 재료의 품질관리에 최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생산에서 유통의 과정에서도 엄격한 자체 기준을 마련하고 지키고 있다.


㈜청해무는 최근 어린이 이유식 조리용 천연 다시팩인, ‘뽀로로다시팩’을 개발해 판매에 나섰다. 어린이 입맛에 맞춰 비리지 않으면서 고소한 맛을 낼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인 뽀로로와도 손을 잡았다. “뽀로로 천연 이유식 다시팩은 아이들의 건강을 최고의 목료로 삼고 일일이 수작업으로 제작하여 엄마의 정성을 담뿍 담았다”고 배장규 대표는 설명한다.

㈜천해무는 해외시장 진출을 꿈꾸고 있다. 최근 한류열품을 타고 한국음식에 대한 해외의 관심이 뜨거워지고 있는 추세가 고무적이다.
배장규 대표는 “현재 중국과 미국, 베트남, 싱가포르 등에 수출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각 나라 유통업체들에 샘플을 보내고 협의를 진행 중이니 조만간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조심스럽게 말한다. 그리고 “수출 시장을 더 넓혀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배 대표는 “천연다시팩 사업은 대기업이 넘보기에는 작은 시장으로 보이지만 언제든지 경쟁할 각오를 하고 있다.”면서 “㈜청해무의 기술이전을 통해 협력업체들을 확보하고 다양한 제품개발에 앞장서 나가겠다”,“천해무 제품을 좀 더 잘 알리고 싶다. 소비자로부터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더 좋은 제품을 만들어 가겠다”라고 밝혔다.

천해무 배장규 대표
천해무 배장규 대표
[편집자주] 머니투데이는 서울산업진흥원(SBA)과 함께 기술력을 갖춘 유망 중소기업의 판로확대를 위한 상생기획을 연중 진행합니다. 서울산업진흥원(SBA)은 플랫폼 브랜드 '서울메이드(SEOUL MADE)'를 통해 서울시 중소기업의 브랜드 경쟁력을 높이는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 350만원 상납, 배민만 돈 번다"…손에 쥐는 돈은 겨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